20세기 초, 구습(舊習) 혼인 비판과 여성 담론의 형성 - 조혼 문제를 중심으로 -

최초 등록일
2020.08.13
최종 저작일
2020.08
29페이지/파일확장자 어도비 PDF
가격 6,4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한국학술정보(주)
다운로드
장바구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온지학회 수록지정보 : 온지논총 / 64권
저자명 : 이숙인 ( Lee Sookin )

한국어 초록

1900년대의 10년은 비교적 짧은 기간이지만 풍속 개량의 기치아래 특징적인 여론을 형성하던 시기다. 일제의 한국침략이 가속화되자 보국(保國)과 보족(保族)의 시대 과제 속에서 과거의 관습이 개혁 또는 폐기의 대상으로 담론화된다. 이에 당시 ‘구습 혼인’이라는 이름 아래 논쟁의 중심에 섰던 조혼(早婚)을 통해 전통 비판의 논리와 지식의 성격을 밝히고자 했다. 그리고 혼인 담론은 여성 인식과 여성 문제를 담고 있다는 점에서 ‘구습 혼인’에 대한 비판이 여성 담론에 어떤 의미를 남겼는가에 주목했다.먼저 20세기 초의 혼인 이념은 전통 사회의 그것과 어떻게 같고 어떻게 다른가에 주목했다. 근대와 전통은 모두 생물학적 생산에 혼인의 일차적인 의미를 두었는데, ‘생생지리(生生之理)’나 ‘이성지합(二姓之合)’ 등의 개념으로 혼인을 설명한다는 점에서 유사성을 가진다. 하지만 그 사회적 역할에서는 가족·가문의 번영에 의미를 둔 전통과 국가·민족의 번영에 의미를 둔 근대가 서로 달랐다. 다음은 조혼의 폐해로 적시된 내용들이 실제를 반영한 것인지 아니면 근대의 담론에 불과한 것인지에 주목했다. 당시 제기된 조혼의 문제는 체육(體育), 지육(智育), 덕육(德育)과 경제(經濟)의 크게 네 가지인데, 그 비판의 논거들은 ‘문명’의 여부에 있었고, 문명의 기준은 서구의 혼인 풍속이었다. 조혼 폐해론은 국가주의에 의한 혼인의 재구성이 요청되던 시대 상황에서 인종의 강약(强弱)과 국가의 흥망(興亡)을 좌우하는 것처럼 묘사되는 등 과도하게 해석된 측면이 있었다.마지막으로 조혼 비판을 통해 여성 문제가 가시화된 것에 주목했다. ‘구습 혼인’에서는 대두되지 않았던 세 가지 점에 주목했는데, 여성 성(性)의 문제가 미약하지만 제기되었고, 혼인을 매개로 한 여성 착취의 문제가 거론 되었으며, 부모 중심이던 가족 담론이 가족 구성원의 관계 담론으로 옮겨간 것이다. 그리고 조혼이 이루어지게 된 역사적 맥락을 문화적 특수성과 성별 조건을 통해 조혼 담론의 시대적 변화를 살폈다.

영어 초록

The decade of the 1900s was a relatively short period, but it was a time when the characteristic public opinion was formed under the banner of improving custom. The customs of the past have become the object of reform or abolition amid the task of protecting the nation and the country. This article aims to discuss tradition, modernity and women's issues through the most actively developed early marriage discourse at that time. These are as follows: First of all, I paid attention to how the marriage ideology of the early 20th century was the same and different from that of traditional society. They were the same in that they put the main meaning of marriage on biological production, but the social role they expected of marriage was different. Namely while traditional marriages meant family prosperity, modern marriages meant national prosperity. Secondly, the theory of the harmful effects of early marriage proved that there was excessiveness, such as being described as controlling the fate of the race and the nation in an era when the reconstruction of marriages by nationalism was requested. Finally, I noted that women's problems have become visible by the achievements left behind by criticism of early marriages, such as the sexual problems of women, exploitation of women, and changes in family discourse. It seemed to signal a new round of women's discourse.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한국학술정보(주)는 콘텐츠 제작에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기반으로 풍부한 문화 콘텐츠를 생성하여 새로운 삶의 가치를 창조합니다.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주)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AgentSoft가 제공 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20세기 초, 구습(舊習) 혼인 비판과 여성 담론의 형성 - 조혼 문제를 중심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