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해 『독립신문』 소재 시가의 시적 주체와 발화의 형식 - 유암 김여제의 작품을 중심으로

최초 등록일
2020.03.06
최종 저작일
2020.03
25페이지/파일확장자 어도비 PDF
가격 6,0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한국학술정보(주)
다운로드
장바구니
자격시험 이용후기 이벤트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한국문학이론과 비평학회 수록지정보 : 한국문학이론과 비평 / 58권
저자명 : 노춘기 ( Noh Choon-ki )

한국어 초록

이 논문은 화자-발화의 양상을 중심으로 1919년 이후 1925년까지 이어진 상해판 『독립신문』 소재 시가를 살폈다. 특히 이 논문에서는 1910년대 중반부터 한국 근대시의 선구로서 작품을 발표해왔던 김여제의 작품을 중심 사례로 분석하였다. 시형식뿐만 아니라 그 주제에 대해서도 『독립신문』은 3.1운동이후 생겨난 국내의 매체들에 대하여 비판적 거리를 두고 있었으며 민족과 독립이라는 역사적 문제를 우선적 가치로 내세우고 있었다. 매체의 주필진이었던 이광수와 주요한은 조국애나 동포애를 기반으로 망국의 통한과 비극성을 고발하고 독립과 광복의 당위성을 역설하는 매체의 주류적 경향을 이끌고 있었다.김여제는 「萬萬波波息笛을 울음」을 위시한 1910년대의 작품들에서 외부 세계와 대립을 선언하고 내면으로 초월하던 당대의 상징주의적 경향과는 분명하게 구별되는 독자적인 화자를 보여주었다. 그의 이러한 경향은 1919년에 이르러 『독립신문』에서 민족주의적 시가들에서 1910년대 이전의 계몽기시가와 구별되고 초기 상징주의나 『폐허』 류와 구별되는 화자-발화의 양상을 통하여 새로운 계몽적 주체의 모습을 형상화하였다. 이러한 측면들을 종합할 때 『독립신문』의 김여제가 동시기의 조선에서는 금지되어 불가능한 표현들이 억압과 자의식의 검열 없이 등장하고 있었던 상해라는 공간에서 동인지류와 구별되는 독자적인 시적 주체를 성취해가고 있었음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김여제는 근대초기 시인들이 감당할 수밖에 없었던 그러한 조건들과 그로 인한 고민들 속에서 즉 시의 존재이유, 시적 주체와 발화형식의 문제 등에 관하여 누구보다 앞선 자리에서 첨예한 대응과 실천을 보여 주었다.

영어 초록

The objects of this article is the poetry on the newspaper <獨立新聞>(The newspaper for independence) published by Korean provisional government in Shanghai in the periods of 1919 - 1925. Especially the works of Kim Yeo-Je who was the influential initiative of modern Korean poetry are central case of this article.From the beginning period of the news paper he published his poetic works and worked continuously until May 1920. His works is of great importance in the whole poetic works of the paper and his works in the paper is of great importance in his whole poetic works. This is why we should pay attention to his works of this media.In comparison with the case of Lee Kwang-Su and Ju Yo-Han, He is significant case as the frontier of the modern poetry in the early 20th century who must be confronted with the problems of the poetic attitude and inner conflict. In his works of 1910’s he showed his own type of poetic narrator distinguished from the one of symbolism tendency of that time.To conclude, in the works of 1919 he suggested a new type of poetic subject of enlightenment successfully distinguished from the previous poetry of the period of enlightenment and the period of sentimental romanticism.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한국학술정보(주)는 콘텐츠 제작에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기반으로 풍부한 문화 콘텐츠를 생성하여 새로운 삶의 가치를 창조합니다.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주)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AgentSoft가 제공 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해 『독립신문』 소재 시가의 시적 주체와 발화의 형식 - 유암 김여제의 작품을 중심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