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인훈의 인용, 『화두』의 메타모르포시스(Metamorphosis)

최초 등록일
2019.11.06
최종 저작일
2019.11
40페이지/파일확장자 어도비 PDF
가격 7,5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한국학술정보(주)
다운로드
장바구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한국비교문학회 수록지정보 : 비교문학 / 79권
저자명 : 배지연 ( Bae Ji-yeon )

한국어 초록

이 논문은 『화두』에 제시된 다양한 텍스트들이 독자의 입장에서 다시쓰기 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하면서 『화두』의 인용 양상을 살펴본 것이다. 이에 앞서 『화두』에서 ‘화두’로서 강조되는 생물학적 발생 개념을 의식 및 언어에 적용한 ‘의식의 발생학’으로서 소설 쓰기로 등치하는 과정에 주목하고, 『화두』에 인용되는 주요 텍스트들을 발생학적 차원, 즉 계통발생 및 개체발생의 반복의 측면에서 분석하였다.먼저, 『화두』에서 가장 반복적으로 인용되는 조명희의 「낙동강」의 인용양상을 분석하고, 『화두』의 서사 자체가 「낙동강」의 계통발생을 되풀이함으로써 『화두』라는 개체 발생의 과정을 보여주고 있음을 살펴보았다. 그 결과, 이질적인 텍스트가 산만하게 배치된 것으로 보이는 『화두』가 「낙동강」을 통해 ‘이질적인 것들의 종합’을 시도하였고, 이 과정에서 자신만의 방식으로 「낙동강」을 읽고 다시쓰기 하는 독자의 세계를 보여주고 있음을 재구할 수 있었다.한편, 『화두』에는 최인훈이 이전에 발표한 텍스트들이 호출·인용되고 그에 대한 메타이야기가 서술된다. 이러한 시각에서 『화두』에 가장 중심적으로 인용되는 두 텍스트(「옛날옛적에 훠어이 훠어이」, 「소설가 구보씨의 일일」)를 분석했고, 이 두 텍스트를 인용하고 다시쓰기 하는 과정이 변이된 개체발생(메타모르포시스)의 반복과 다르지 않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를 통해 『화두』는 이질적인 텍스트들과 담론들이 화자의 균열된 과거, 현재, 미래의 시간들이 특정한 서사적 구조를 통해 통합될 수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이 논문은 『화두』의 메타모르포시스의 개념이 30년 전에 발표된 「회색인」에서 출발하고 있음에 주목하고, 「회색인」과 『화두』의 간극을 통해 두 소설에서 사용되는 ‘메타모르포시스’의 개념 또한 메타모르포시스(변이)되고 있음을 강조하였다. 서구의 것이 아니라 조상과 ‘한국적인 것’에서 자신의 정체성을 찾게 되는 일련의 과정을 거치면서, 『회색인』에서 실패로 머물렀던 ‘메타모르포시스’의 가능성이 비로소 『화두』에서는 ‘가능한 것’으로 제시되고 있다. 이러한 점에서 두 소설사이의 시간들에 내재된 변이의 과정들은 보다 면밀하게 논구되어야 할 것이다.

영어 초록

This paper studied on the citation patterns of 『Hwadu(화두)』, with attention that the various texts presented in 『Hwadu』 are being rewritten from the perspective of the reader. Prior to this, the paper noted the process of equating the concept of biological occurrence, which is emphasized as a ‘topic’, to novel writing as the ‘genetics of consciousness’ applied to consciousness and language. and the main texts cited in the 『Hwadu』 were analyzed at embryological dimension, i.e. in terms of phylogenesis and repetition of individual occurrence.First, this paper analyzed the citation of 「Nakdong River(낙동강)」, which is the most repeatedly cited form of 『Hwadu』, and studied on the fact that the narrative of 『Hwadu』 itself shows the process of the occurrence of the 『Huadu』 by repeating the phylogenesis of the 「Nakdong River」. In the process, the 『Hwadu』, which appears to have been distracted by disparate text, attempted to ‘summit disparate things’ through the 「Nakdong River」, it can be inferred that the readers’ world of reading and rewriting 「Nakdong River」 in their own way is showing the readers’ world.Meanwhile, Choi In-hoon’s previously published texts are called in 『Hwadu』 and meta-story is written about them. From this point of view, this paper analyzed the two texts most commonly quoted in 『Hwadu』, the citation and rewriting patterns of these two texts are suggested to be the repetition of varied individual occurrence (metamorphosis). Through this discussion, 『Hwadu』 is showing that disparate text and discourse can unite the narrative’s cracked past, present and future times through a single story.This paper notes that the concept of metamorphosis, which is presented as important in 『Hwadu』 is starting from 『Hoisaein(회색인)』, published 30 years ago, through the gap between the two novels, he emphasized that the concept of ‘metamorphosis’ used in the two novels is also becoming metamorphosis. In 『Hoisaein(회색인)』 the possibility of Metamorphosis, which had been a failure, is presented as possible through a series of processes in which one finds one’s identity with one’s ancestors, not with the West in 『Hwadu』. In this regard, the processes of variation inherent in the time between the two novels need to be discussed more closely.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한국학술정보(주)는 콘텐츠 제작에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기반으로 풍부한 문화 콘텐츠를 생성하여 새로운 삶의 가치를 창조합니다.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주)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AgentSoft가 제공 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최인훈의 인용, 『화두』의 메타모르포시스(Metamorpho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