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적 상상력과 영웅 만들기: 가고시마의 ‘사이고 전설(西鄕傳說)’ 형성을 중심으로

등록일 2019.05.08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41페이지 | 가격 8,1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한국문화인류학회 수록지정보 : 한국문화인류학 / 52권 / 1호
저자명 : 이영진 ( Lee Yungjin )

없음

한국어 초록

본고는 메이지유신 150주년을 맞이하여 다양한 기념사업이 전개되고 있는 일본의 가고시마라는 지역 사회에 주목하면서, “사쓰마(薩摩)―메이지유신의 주역―사이고 다카모리(西鄕隆盛) 전설”로 매끄럽게 이어지는 하나의 정형화된 기억이 어떤 다른 기억들을 억압하고, 망각시켜가는 과정에서 만들어진 것인지를 계보학적으로 추적한 논문이다. 일본 근대사에서 가고시마는 메이지유신을 만들어낸 본고장이면서 동시에, 유신 이후 최대의 내전으로 일컬어지는 세이난전쟁을 일으킨 반역향이라는 모순된 이미지를 가지고 있다. 7천여 명에 이르는 사쓰마군 전몰자들은 ‘관군전몰자’만을 제사 지내는 야스쿠니신사의 제신(祭神)에서 완전히 배제되었고, 지역 초혼사인 호국신사에도 포함되지 못했다. 그런 점에서 이들 사쓰마군 전몰자의 위령공간인 ‘난슈묘지(南洲墓地)’는 일본의 다른 어떤 기념공간보다도 “귀기서린 지역적 상상력”으로 가득 차 있는 공간이다.반면, 가고시마가 배출한 메이지유신의 영웅이자 세이난전쟁의 사쓰마군 최고지휘관이었던 사이고 다카모리는 시간이 흐르면서 ‘반역의 수괴’ 이미지를 벗고, 지역 사회의 위인이자, 일본 근대의 선각자로 자리매김된다. 40년의 간격을 두고 각각 도쿄와 가고시마에 세워진 사이고 동상은 충성과 반역이라는 모순을 체현하고 있는 한 인물이 국가의 영웅으로 순치되는 과정을 드라마틱하게 보여주고 있다. 하지만 이 과정은 반역과 독립의 기풍을 중시했던 메이지라는 시대정신이 맹목적인 천황제적 충성으로 변질되어가는 과정이기도 했다. 동시에 이는 세이난전쟁의 패배와 사이고의 자결 이후 전국적으로 형성되었던 ‘사이고 전설’이 내포하던 사이고에 대한 다양한 이미지들이 이후 대륙침략의 이데올로그인 아시아주의의 선각자로, 그리고 현재까지 가고시마에 여전히 뿌리 깊게 남아 있는 지역 사회의 ‘위인’으로 일원화되는 과정과도 겹쳐진다. 본고는 사이고라는 한 인물의 위상에 대한 이러한 변천과정을 지역 사회의 기억-실천(memory-practice) 과정을 통해 추적하면서, 근대 일본사에서 반역의 정신의 소멸이 갖는 정신사적 의미까지 아울러 성찰하고자 했다.

영어 초록

In this manuscript, I genealogically track how a single stereotypical memory for the “Satsuma-Birthplace of Meiji Restoration-Saigo Dakamori legend” has been made in modern Japan while suppressing and scrapping the alternative versions of memory held by grassroots. The analysis is focused on the regional community of Kagoshima in which several commemorative projects are taking place for the 150th anniversary of Meiji Restoration. Kagoshima has two opposing images in the modern history of Japan: a positive one in which the initial impetus for the Meiji Restoration started in the region, and a negative one in which the Seinan War which was the greatest civil war since the Meiji Restoration was waged by local strongmen and people in Kagoshima. Around 7,000 Satsuma troops who were killed during the Seinan War have been rejected by the Yasukuni Shrine, which would only accept the war casualties from the government army as gods to commemorate with memorial services. They were not even included in the Gokoku shrine in Kagoshima. In this regard, Nanshu Cemetery, in which Satsuma soldiers were buried, may be regarded as a space filled with perhaps the most ghastly regional imaginings compared with any other places dedicated for commemoration for war casualties in Japan.Although he has been criticized as the treasonous head of the Seinan War for many years, Saigo Dakamori has recently been re-positioned as a great man in the regional community and a pioneer of national modernization. The process in which Saigo, who definitely exhibited a contradictory identity as both a loyalist and a traitor, has been tamed as a national hero may be best dramatically illustrated by two statues built for him in Tokyo and Kagoshima 40 years apart. It is worthy of note that this process coincides with the course in which the revolutionary and independent spirit of the Meiji period degenerated into blind loyalty to the Emperor. At the same time, this process took place in times in which diverse images and recollections of Saigo held by grassroots after his suicide became suppressed and transformed into a single image of a pioneer for the Greater East Asianism and as a great man from the regional community of Kagoshima. In this manuscript, I tried to reflect on the Geistesgeschichten meanings of the disappearance of the spirit of rebellion in modern Japan, by tracking the process of memory-practice around the transformation of images of Saigo taking place in the community of Kagoshima.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지역적 상상력과 영웅 만들기: 가고시마의 ‘사이고 전설(西鄕傳說)’ 형성을 중심으로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