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에르케고르 : 해체인가, 아닌가?

저작시기 2004.02 |등록일 2019.04.28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24페이지 | 가격 6,0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대한철학회 수록지정보 : 철학연구 / 89권
저자명 : 임규정

없음

한국어 초록

키에르케고르 연구에서 항상 논란이 되는 것들 중의 하나는 그의 저작, 특히 익명의 저작에 대한 해석의 문제이다. 이와 관련하여 키에르케고르는 여러 저작에서 텍스트해석에 대한 자신의 견해를 밝혀 놓고 있다. 그런가 하면 그의 이러한 읽기 이론은 일부 연구자들에 의해서 해체주의 내지 포스트모더니즘의 선구로 해석되기도 한다. 논자는 이 두 문제가 밀접하게 맞물려 있다고 생각한다. 만일 그가 해체주의의 선구라는 주장이 옳다면 그렇다면 그의 사상에 대한 기존의 해석은, 그것이 어떤 내용을 담고 있든 간에, 대부분 수정되어야 할 것이다. 특히 오로지 종교적 실존, 아니 정확하게 말하자면 기독교적 실존에 대한 그의 입장이라고 지금까지 이해되어 온 것들은 그 근거를 송두리째 잃게 될 것이다. 물론, 키에르케고르의 실존적 사상에 포스트모더니즘의 선구라고 할 만한 요소가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그렇지만 논자는 그의 사상의 근간을 포스트모더니즘적으로 해석하려는 시도는 지나친 비약이라고 생각한다. 따라서 논자는 본 논문에서 이러한 문제를 다루고자 하였다. 우선 비평이론의 역사적 흐름을 배경으로 해체주의비평을 간략히 살펴본 다음, 키에르케고르의 사상을 해체주의의 선구로 해석하는 몇몇 연구자들, 특히 매키, 노리스 등의 이론을 검토할 것이다. 이를 통해서 논자는 키에르케고르의 실존 사상의 근간이 되는 간접전달이 익명의 저술이라는 그의 독특한 방법을 통해서 시도되고 있으며, 이는 전적으로 기독교적 실존에 대한 그의 철저한 신념에 기인하고 있음을 밝히고자 한다. 키에르케고르는 종교적 진리를 전달하는 데는 직접 전달이 한계가 있다고 주장한다. 이론적, 추상적 진리는 직접 전달이 가능하지만, 실존적, 실천적 진리의 전달은, 신이 아닌 한, 직접적으로 이루어질 수 없다는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일견 해체주의비평의 선구로 보일 수도 있는 그의 사상이 바로 이 지점에서 해체주의와 갈리는 것이다. 그는 종교적 가치를 확신하고 또 장려하고 있다는 점에서 해체주의와 결정적 차이가 있는 것이다.

영어 초록

One of the most controversial issues in the study about Kierkegaard’s thinking is how to interpret his pseudonymous writings. In this respect, Kierkegaard presented his own opinion about text-reading many of his writings. That opinion is often interpreted as taking the lead in postmodernism by some people. I think these two issues are interconnected. If those who argue postmodernism is pioneered by Kierkegaard are right, then most of the former studies about Kierkegaard’s thinking were to be upset. Especially, those contentions about his Christian existence should be denied totally. Of course, there is something that could admit of leading the way in postmodernism in Kierkegaard’s existentialism. But in my opinion, Kierkegaard can’t be construed as the first to deconstruct at all. Therefore, in this essay I tried to think about these issues. Most of all, I will sum up the history of text criticism and the theory of deconstruction, and examine Mackey and Norris’ arguments on Kierkegaard, that is, Kierkegaard, both of whom argue Kier- kegaard is the first to deconstruct. With this I hope it could made clear that Kierkegaard’s method of indirect communication is tried through his unique way of pseudonymous writing, and that is wholly based on his conviction on christian existence. Kierkegaard argued the direct communication is not proper to deliver religious truth. So, his thinking, even though taken as the lead of postmodernism, differs from it in this respect.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키에르케고르 : 해체인가, 아닌가?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