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턴의 크리스천 휴머니즘과 여성에 대한 태도

최초 등록일
2019.03.06
최종 저작일
2019.03
19페이지/파일확장자 어도비 PDF
가격 5,4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한국학술정보(주)
다운로드
장바구니
자격시험 이용후기 이벤트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숭실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수록지정보 : 인문학 연구 / 27권
저자명 : 송홍한 ( Song Hong-han )

한국어 초록

르네상스와 종교개혁의 양대 정신을 계승한 존 밀턴(John Milton)은 크리스천 휴머니즘 (Christian Humanism)을 그의 사상과 시정신의 근간으로 삼고 있다. 크리스천 휴머니즘은 그의 산문과 시에서 자유평등과 사랑의 정신으로 표현되었고,그로 하여금 주어진 시대상황 속에서 정치적 자유를 옹호하고 투쟁하게 하는 원동력이 되었다. 오늘날 상당수의 페미니스트 비평가들이 그를 가부장제적 반여성주의자로 치부하는 것은 그의 크리스천 휴머니즘 사상과 근본적으로 상치하는 주장이다. 실제로 밀턴의 비평사적 관점에서 보더라도 그를 여권옹호자로 보는 시각이 존재해 왔으며,현재도 그의 작품 속에서 그의 여성관과 유사상 의 관계를 찾거나 음양적 조화에 주목하는 비평가들이 있다. 따라서 본 논문은 여성에 대한 밀턴의 태도가 그의 크리스천 휴머니즘과 밀접하게 연관되리라는 가정 아래 그의 산문과 시에 나타난 여성관을 조명한다.이혼론을 다룬 밀턴의 산문을 살펴보면,그의 결혼관이 “영적 양립성”(spiritual compatibility)에 근거하고 있음을 알 수 있는데, 이는 종족번식을 결혼의 제일 가는 조건으로 보았던 당시의 종교적 결혼관에 비추어 볼 때 진일보한 사상이다. 기독교적 전통이 가부 장제적 남성우월 사상에 바탕을 둔 것 같지만, 기독교 윤리의 근간인 사랑의 메시지에 비추어 본다면, 진정한 의미의 기독교 남녀관은 남녀의 상하관계가 아니라 조화의 관계일 것이다. 또한 기독교 정신과 더불어 밀턴의 양대 사상적 축을 형성하는 르네상스 휴머니즘 정신은 신구교를 막론하고 여성의 지위를 함상시킨 사상이었다. 이러한 사상이 시인의 크리스천 휴머니즘으로 융화되고 조화를 이루어 그의 산문에서 논리적으로 주창되었고,시작품 속 에서는 시적 상상력을 통해 시화된다. 밀턴의 사상이 시적으로 승화 집대성된『실락원』 {Paradise _에서는,시인이 가부장제적으로 보이는 기독교 전통을 따르는 둣 하지만, 이브(Eve)의 창조과정을 시화하면서 남녀의 상호보완적인 동반자적 관계를 묘사한다. 성서적 남녀창조의 선후에서 귀결되는 남녀의 역할상의 구분은 있지만,결코 여성 위에 남성이 군림하는 관계는 아니다. 불평등으로 비치는 역할상의 구분을 남녀의 조화로운 사랑의 관계로 승화시키고 있다. 그리고,일의 능률을 위한 역할 분담을 이브 신이 제의하는 것은 시인이 여성에게 부여하는 독립적 정신을 보여준다. 그러나 분업제의가 타락으로 이어지는 것은 이상적 남녀관계가 독자성보다 협력과 조화에 있음을 시후하는 것이다. 또한 타락이전의 남녀의 평등한 관계를 묘사함으로써,타락으로 인해 형벌로서 주어진 남성의 억압적 여성지배는 극복되어야 할 남녀관계임을 보여주는 것이다. 아담(Adam)과 이브의 이같은 남녀의 조 화로운 관계는 타락으로 인해 와해되지만, 영적 회개와 사랑으로 회복된다. 타락직후 아담이 이브에게 퍼붓는 독설은 타락의 징후를 시화한 것이지 여성에 대한 시인의 태도와 무관 하다고 본다. 이는『투사 삼손』(Samson Agonisto)에서 데릴라(Dalia)에게 배신당해 영어의 몸이 된 삼손(Samsom)이 그녀에게 보여주는 냉혹한 태도와도 비교되지만, 사랑에 의한 관계 회복에 있어서는 대조적이다. 또한 아담과 이브의 영적 소생과정에서 이브가 주도적 역할을 하는 데서도 여성에 대한 시인의 새로운 시각을 엿볼 수 있다. 『실락원』이 “손에 손을 잡고” 에덴을 떠나는 아담과 이브의 모습으로 끝나는 것은 시인이 평등과 사랑을 통한 남녀의 동반자적 관계를 인간역사의 나아갈 방향으로 제시한다고 할 수 있다.밀턴의 시적 상상력과 신학사상에 따르면, 사실상 평등은 타락이후 형성된 정치적 개념이며, 밀턴이 제시하는 이상적 (혹은 타락이전의) 남녀관계는 초정치적 개념으로써 상이함과 대등함을 동시에 지니는 관계이다. 피상적으로는 밀턴이 가부장적 전통을 따르는 것처럼 보 이지만, 타락이전의 조화로운 남녀관계를 시적 상상력을 통해 복원함으로써 남녀관계의 재 정립을 제시했다고 하겠다. 밀턴은 이같은 이상적 남녀관계를 독자들에게 권고하고 있고 그의 크리스천 휴머니즘은 문학적 상상력의 원동력이 되고 있다. 자유가 휴머니즘의 핵심이라면,사랑은 기독교의 핵심이다. 사랑과 자유를 조화시킴으로써 밀턴의 크리스천 휴머니즘은 인간을 하나님과 화해시킬 뿐 아니라 남녀의 조화로운 관계를 모색한다. 따라서, 여성에 대한 그의 태도는 그의 사상과 시정신의 근간인 크리스천 휴머니즘의 맥락에서 가장 잘 조명 될 수 있다고 하겠다.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한국학술정보(주)는 콘텐츠 제작에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기반으로 풍부한 문화 콘텐츠를 생성하여 새로운 삶의 가치를 창조합니다.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주)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AgentSoft가 제공 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밀턴의 크리스천 휴머니즘과 여성에 대한 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