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国社会における「最底辺の在外同胞」としての在日コリアン

저작시기 2016.02 |등록일 2019.02.11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15페이지 | 가격 4,8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한국일본학회 수록지정보 : 일본학보 / 106권 / 1 ~ 15 페이지
저자명 : 金雄基

없음

한국어 초록

본고의 목적은 재일코리안이 한국사회에서 ‘밑바닥의 재외동포’로 취급받고 있다는 점을 제시하는 데 있으며, 한국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복지정책 측면에서 고찰했다. 이때 대한민국의 재외동포라는 관점에서 재일코리안을 인식해 여타 재외동포들과 비교를 해보았다. 재일코리안은 이주경위가 일제강점이라는 비자발적 이주라는 점에서 중국 조선족이나 고려인과 동일하나 한국국적을 유지하고 있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또한, 재미코리안으로 대표되는 해방후 자발적 이민과도 경위가 다르다. 즉 재일코리안은 독자적인 범주의 재외동포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한국정부의 정책설계과정에서는 도외시되어온 것이다. 그것이 여실히 드러나는 것이 복지정책이며, 특히 아동복지와 관련된 것이다. 내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육아교육지원에서는 한국국적을 유지해왔음에도 불구하고 주민등록이 없다는 이유로 배제되고 외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다문화지원에서는 한국국적이 걸림돌이 되어 역시 배제되고 있다. 이처럼 재일코리안은 복지정책에서 완전히 배제되고 있으며, 이 같은 재외동포는 재일코리안이 유일하다. 한편으로 정부는 병역제를 비롯한 국민으로서의 의무는 강화하고 있다. 최근 재일코리안의 모국 정착에 따라 이 같은 문제점의 영향을 받게 되는 이들이 늘어나기 시작했다. 이들 가운데 정부를 상대로 헌법소원을 제기한 재일코리안이 있으며, 소송은 현재 진행 중이다. 국가인권위원회는 동일한 사례에 대해 시정권고를 정부에게 내렸다. 이번 소송은 재일코리안이 국가를 상대로 시민권적 권리를 촉구한 두 번째 일이며, 동시에 이들이 국민국가 대한민국사회에 편입되어가는 과정이기도 한 것이다.

영어 초록

The purpose of this thesis is to clarify the fact that Koreans living in Japan are considered the least important of all Korean people residing overseas by the Korean nation and societies in which people with Korean nationality are found. Korea has around 7.2 million overseas residents including both those who possess its nationality and those who do not. In the case of Koreans living in Japan, although they continue to maintain Korean nationality, their situation is unique in that their migration to Japan occurred as a result of the Japanese colonization of Korea. Among many aspects of civil rights, this thesis focuses on South Korea’s welfare policy for its overseas residents. The study found that Koreans in Japan are the only overseas residents who are excluded from most of welfare programs in Korea. In spite of their Korean nationality, Koreans in Japan are excluded from most welfare available to domestic residents because they are the only overseas population without a record of being issued a Korean Resident Registration Number. At the same time, they are also excluded from welfare available to foreign citizens because they possess Korean nationality. However, hardly any of the Koreans in Japan have perceived this problem because they are no longer informed about Korean society owing to the loss of ethnic language and culture. This inequality derives from the government’s unawareness of the existence of Koreans in Japan at the time when the policymaking process occurred. Exclusion from the government’s welfare policy has serious implications for their life in their motherland. As the population of Koreans being repatriated from Japan to Korea grows, their exclusion from Korea’s welfare has increasingly come under the spotlight. Government practices, for example the fact that they have started forcing Koreans in Japan to adhere to obligations expected of Korean nationals, such as conscription, are unfair. Two Koreans in Japan recently sued the government in the Constitutional Court of Korea. This lawsuit is the second case in which Koreans in Japan are pursuing civil rights in their motherland. Although the lawsuit is still in process, the National Human Rights Commission of Korea has issued a recommendation that the government should amend its welfare policy. Koreans in Japan have started attempting an exodus from the status of the lowest ranked overseas residents. In other words, they have started their re-incorporation into the nation of Korea.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韓国社会における「最底辺の在外同胞」としての在日コリアン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