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충남의 시조 작가와 작품

한국학술정보(주)
최초 등록일
2018.02.06
최종 저작일
2018.02
29페이지/파일확장자 어도비 PDF
가격 6,400원 할인쿠폰받기
다운로드
장바구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충남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 수록지정보 : 인문학연구 / 109권
저자명 : 변승구 ( Seung-goo Byun )

한국어 초록

본 연구는 대전·충남 시조의 작가와 작품을 살펴보고 의미를 밝혀보았다. 먼저 대전·충남 시조의 현황으로 총 작품 수는 단시조가 174수, 장시조가 9수로 총 183수다. 시조 작가와 작품 수는 총 작가는 25명이며 상당수가 충남지역이며 일부 대전지역 작가가 보인다. 한편, 대전·충남이 출생지인 경우는 14명에 작품 수는 116수이고 연고지인 경우는 11명에 67수이다. 다음으로 대전·충남의 시조 작가를 분석해 보았다. 시기별로는 고려 말부터 조선후기까지 두루 나타났으며 조선중기에 가장 많이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충남지역에서 많이 나타났으며 그 중에서도 논산지역에서 3명이고 대전지역은 회덕에 7명의 작가가 보인다. 연고지를 분석한 결과 총 11명이 연고를 두고 있으며 연고의 형태는 ‘寓居’가 6명, ‘移徙’가 3명, ‘婚姻’과 ‘本家’가 1명씩 확인된다. 연고지는 7개 지역이며 회덕에 5명의 작가로 가장 많고 그 외는 한 명씩 확인된다. 한편, 작품 수는 대부분의 작가가 10수 이내로 창작하였다. 그리고 신분별로는 대부분 문신계층이며 일부 무신계층도 확인된다. 끝으로 대전·충남의 시조가 갖는 가치와 의미는 먼저 대전·충남지역의 儒學者들은 한학과 더불어 시조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었다. 그리고 문화콘텐츠로 개발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으며, 시조 연구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였다. 대전·충남 시조는 상당수의 작가와 작품 수를 보이고 있다. 추후 논의를 통해 이 지역의 시조가 타 지역과 내용적으로 어떤 변별적 특징이 있는지 살피고 문화콘텐츠로서의 개발 가능성도 밝혀보고자 한다.

영어 초록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Sijos and the authors in Daejeon and Chungnam province. The findings of Sijos in these regions are as follows: Out of total 183 Sijos, 174 works have been classified as short Sijos, and 9 as long Sijos. 25 authors have been found in the regions, most of whom lived in Chungnam. 14 authors among them were born in these regions with 116 sijos, whereas 11 writers with 67works lived actually here. The works have mostly been written from late Goryeo until the late Joseon Dynasty. According to the analysis, Chungnam is the place where most Sijo writers wrote their works. Nonsan accounts for 3 writers ,while 7 writers are found in Hoehuk in Daejeon. In terms of the hometowns, there are 11 authors in total. In [Type 1], there are 6 writers in '寓居', 3 writers in '婚姻', and only one for '婚姻' and '本家' respectively. There are 7 regions where Sijos were written in terms of hometowns, 5 of which are located in Hoehuk, which is the highest number, leaving the rest area as 1 Sijo respectively. It has also been found that most writers who were mostly civil servants wrote around 10 Sijos. Based on the findings of the research, it can be assumed that the confucian scholars in Daejeon and Chungnam province have a lot of interest in Sijos as well as Chinese classics and there is a great potential to take advantage of the remains for cultural contents. From the analysis I conducted, I could find out that there are many Sijos and the writers in Daejeon and Chungnam province and further studies on individual Sijo writer needs to be conducted in the following research.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한국학술정보(주)는 콘텐츠 제작에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기반으로 풍부한 문화 콘텐츠를 생성하여 새로운 삶의 가치를 창조합니다.

주의사항

저작권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주)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AgentSoft가 제공 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환불정책

해피캠퍼스는 구매자와 판매자 모두가 만족하는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아래의 4가지 자료환불 조건을 꼭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파일오류 중복자료 저작권 없음 설명과 실제 내용 불일치
파일의 다운로드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파일형식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 다른 자료와 70% 이상 내용이 일치하는 경우 (중복임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 필요함) 인터넷의 다른 사이트, 연구기관, 학교, 서적 등의 자료를 도용한 경우 자료의 설명과 실제 자료의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대전·충남의 시조 작가와 작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