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혁신학에서 본 진화 창조론: 우종학,『 무신론 기자, 크리스천 과학자에게 따지다』를 중심으로

등록일 2017.06.16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38페이지 | 가격 7,3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개혁신학회 수록지정보 : 개혁논총 / 41권
저자명 : 우병훈 ( Woo Byung Hoon )

없음

한국어 초록

본 논문은 우종학의『무신론 기자, 크리스천 과학자에게 따지다』에 나오는 진화 창조론은 전통적 개혁신학과 조화될 수 없음을 보여주고자 한다. 그 책 에 나오는“한 별 박사”(이하“대화자”)는 창조과학과 신(新)무신론 양측 모두를 비판한다. 그러나“대화자”의 관점은 기본 전제적 측면, 과학적 측면, 신학 적 측면이라는 세 가지 측면에서 문제가 있다.
그 중에서도 신학적 측면에서 가장 심각한 문제를 불러일으킨다. 첫째,“ 대 화자”는“과학이 찾아낸 결과가 바로 창조주가 세상을 창조한 방식이라고 본 다. 신이 빅뱅과 진화를 통해서 우주와 인간을 창조했다는 것이다. 그런데 그 것이 과학적으로 철저하게 증명된 사실임을 보여주지는 못한다. 둘째,“ 대화 자”의 신론은“`창조의 관찰에 있어서는 이신론적 경향`을 보이고, 창조의 결과 해석에 있어서는 범신론적 경향`을 보이는 독특한 조합”이다. 그는 창조 의 관찰 과정에서 방법론적 자연주의를 따르며, 그 결과를 해석할 때에는 신 이 자연 법칙을 그렇게 주셨기 때문이라고 한다. 이러한 신론은 전통적 개혁 신학의 신론과 조우하기 힘들다. 셋째,“ 대화자”의 진화 창조론은 계시와 교 리를 이해함에 있어서 심각한 문제들을 야기한다. 그의 관점은 성경의 무오성을 약화시킬 가능성이 농후하다. 그것은 성경의 기적들에 대한 기록들도 역시 전통적 개혁신학의 방식으로 이해하기 힘들게 하는 관점이다. 넷째“, 대화자” 의 진화 창조론은 인간이 하나님의 형상대로 창조되었다는 교리에 상당한 타 격을 준다. 다섯째, 그의 진화 창조론에 따르면 아담과 하와는 더 이상 인류의 첫 시조가 될 수 없다. 그로 인하여 둘째 아담이신 그리스도를 통한 구원을 이 해하는 데에도 심각한 문제가 생긴다. 이상과 같은 이유들 때문에 본 논문은 “대화자”의 진화 창조론이 전통 개혁신학과는 조화될 수 없는 관점이라 주장한다.

영어 초록

This essay attempts to demonstrate that traditional Reformed theology cannot be harmonized with evolutionary creationism found in Dr. Jong-Hak Woo`s book, An Atheist Journalist Inquires of a Christian Scientist. The imagined interlocutor “Dr. Han Byeol,” the representer of Dr. Jong-Hak Woo`s ideas, argues for an evolutionary creationism, but his ideas cause many serious problems in theological issues as well as in logical consistency. First, the interlocutor argues that God created the world and human beings through the Big Bang and evolution. He, however, does not prove this but just presupposes it. Second, his theism is similar to deism in his scientific observation of nature and is close to pantheism in his interpretation of its results. Third, the interlocutor`s ideas clash with the Reformed doctrines of revelation, Scripture, Adam, the image of God, original sin, death, atonement, and Christ. In sum, the evolutionary creationism of the interlocutor is severely inconsistent with traditional Reformed theology.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개혁신학에서 본 진화 창조론: 우종학,『 무신론 기자, 크리스천 과학자에게 따지다』를 중심으로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