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후 일본 역사교과서의 청일전쟁 서술로 본 反평화주의

최초 등록일
2017.02.01
최종 저작일
2016.10
21페이지/파일확장자 어도비 PDF
가격 5,0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주)학지사
다운로드
장바구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학습자중심교과교육학회 수록지정보 : 학습자중심교과교육연구 / 16권 / 10호
저자명 : 구경남

목차

Ⅰ. 머리말
Ⅱ. 청일전쟁의 원인과 ‘불가피한 전쟁’론
Ⅲ. 청일전쟁의 결과와 국제적 지위 향상
Ⅳ. 결론 및 제언
참고문헌

한국어 초록

이 글은 전후 일본 역사교과서에 서술된 청일전쟁을 분석대상으로 하였다. 먼저
청일전쟁의 원인에 대한 서술을 분석하여 전쟁 당사국인 일본이 주장하는 ‘불가피한
전쟁’론에 대한 논리를 비판적으로 검토하였다. 역사교과서 속 청일전쟁은 전쟁 당
사국이었던 일본의 책임이 철저하게 소거됨으로써 제국주의적 침략성이 전혀 드러
나 있지 않았다. 다음으로 청일전쟁의 결과에 대한 서술을 검토하였다. 청일전쟁의
원인과 결과를 기계적으로 분리하는 것이 적절한 지에 대한 논의에 앞서 청일전쟁의
결과가 적극적이고 긍정적으로 서술되고 있는 점이 주목되었기 때문이다. 청일전쟁
의 결과에 대한 서술이 학생의 역사인식에 미치는 영향은 상대적으로 매우 중요하
다. 전쟁의 결과가 미친 영향을 긍정적으로 묘사하는 것은 미래세대가 과거의 전쟁
에 대해 어떻게 인식하느냐에 따라 앞으로 자신들의 역사적 행위의 정당성을 찾을
것이기 때문이다. 일본이 청일전쟁을 통해 자국의 국제적 지위가 향상되었다는 관점
을 적극적으로 서술한 것은 불가피한 전쟁론을 넘어 자국의 전쟁 행위를 정당화시키
는 反평화주의적 역사교육임이 분명하다.
일본 역사교과서에 드러난 청일전쟁에 대한 서술은 침략전쟁의 성격을 왜곡 은폐
하고 나아가 그 전쟁이 자국의 역사발전의 필요불가결한 논리로 포장된 反평화주의
라고 할 수 있다. 미래 세대에게 전쟁을 수단으로 한 역사적 행위의 정당성을 긍정적
으로 서술하는 反평화주의적 역사교육은 21세기 동아시아의 평화와 공존을 해치는
걸림돌이 될 수밖에 없다.

영어 초록

This article studied for the Sino-Japanese War which was described in Japanese
history textbook after World War II. First, by analyzing the description of the cause of
Sino-Japanese War, reviewed critically about ‘inevitable war’ asserted by Japan who
was party of that War. Sino-Japanese War in the history textbooks did not reveal any
invasive imperialism by thoroughly erasing the responsibility of Japan who was party
of that war. Next, this article reviewed the results of Sino-Japanese War. Although, it
is not possible to separate the causes and consequences of the Sino-Japanese War, it
is remarkable that result of Sino-Japanese War was described very positively. The
effect to history recognition of student from description of the results of the
Sino-Japanese War is very important relatively. Positive description about the result of
war will effect future generations finding their righteousness of the historical behavior,
depending on how they aware of past wars. It is clear that active description about war
improved the country's international status through a Sino-Japanese War is anti
pacifist history education, to justify its acts of war over the ‘inevitable war’.
Description of the Sino-Japanese War revealed in the Japanese history textbook is
aim for covering up and distorting the fact of invasive war, in addition , packing war
as the logic of indispensablility for the historical development. Anti-pacifistic history
education, which describes to future generations positively about legitimacy of war as
historical act, will harm peace and coexistence in East Asia in the 21st century.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마음과 세상을 연결하는 학문의 전당을 꿈꾸며 학지사는 단순히 책을 출판하는 곳이 아니라 인간의 마음을 아름답고 풍요롭게 하는 종합적인 학문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본 학술논문은 (주)학지사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AgentSoft가 제공 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전후 일본 역사교과서의 청일전쟁 서술로 본 反평화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