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집 : 페미니즘과 21 세기 철학 - 차이에서 연대로 , 연대에서 차이로 / 여성 ; 차이와 정체성

최초 등록일
2003.07.10
최종 저작일
2003.07
16페이지/파일확장자 어도비 PDF
가격 5,100원 할인쿠폰받기
판매자한국학술정보(주) 3회 판매
다운로드
장바구니
자격시험 기출문제 무료로 풀어보고 커피 한잔 어때요?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한국철학사상연구회 수록지정보 : 시대와 철학 / 11권 / 1호
저자명 : 현남숙(Nam Sook Hyun)

한국어 초록

전통적으로 보편적 인간은 사실상 남성을 의미했고, 여성은 남성의 특성을 결석하거나 그에 못 미치는 존재로 그려졌다. 이러한 결여된 또는 왜곡된 여성상애 도전해서, 낸시 초도 로우와 캐롤 길리건은 모성, 보살핌과 같은 남성과 `차이`를 갖는 여성적 정체성을 발굴해 낸다. 그러나 모성, 보살핌과 같은 초문화적, 초역사적 속성은 여성들간의 다양한-계급적, 인종적, 문화적, 성적 취향에 따른 차이 `들` 을 설명해 내지 못하고 또한 여성에게 희생을 강요하는 `노예의 도덕` 이 될 수도 있다는 비판에 부딪친다. 쥬디스 버틀러는 젠더 이원론이 포괄하지 못하는 여성들간의 차이 `들` 을 지적하면서, 여성 범주의 해체로 나아간다. 단일한 여성적 속성을 가정하는 것은 이성애적 이분법을 강화하는 것이고 나아가 이성애에 기초한 가부장제에 기억하는 결과를 초래한다는 것이다. 그러나 여성들간의 차이 `들` 은 간과할 수 없지만, 그렇다고 `여성` 범주의 해체로 나아가는 것은 너무 성급하다. 전세계 여성들이 처한 상황이 서로 다르다 하더라도, `여성` 이라는 범주로 묶을만한 공통된 억압이 존재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가야트리 스피박의 전략적 본질주의는 우리에게 시사하는 바가 크다. 여성들간의 차이 `들` 은 인정하되, 아직은 전략적으로 여성의 정체성을 가정하고 `여성` 범주를 사용하자는 것이다. 전략적 본질주의는 차이 `들` 을 인정하면서도 연대의 요구를 부정하지 않는-해체적 요구와 실천적 요구 중 어느 하나도 버리지 않는-현재로서는 최선의 입장으로 보인다.

참고 자료

없음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한국학술정보(주)는 콘텐츠 제작에 도움이 되는 솔루션을 기반으로 풍부한 문화 콘텐츠를 생성하여 새로운 삶의 가치를 창조합니다.

본 학술논문은 한국학술정보(주)와 각 학회간에 저작권계약이 체결된 것으로 AgentSoft가 제공 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특집 : 페미니즘과 21 세기 철학 - 차이에서 연대로 , 연대에서 차이로 / 여성 ; 차이와 정체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