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도 마한,백제사 연구 동향과 성과

등록일 2016.09.06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29페이지 | 가격 6,4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백제학회 수록지정보 : 백제학보 / 17권
저자명 : 김기섭 ( Ki-seob Kim )

없음

한국어 초록

1990년대부터 점차 활기를 띠기 시작한 마한·백제사 연구는 이제 매년 박사논문 4~5편, 석사논문 수십편이 제출될 정도로 성황을 이룬다. 이러한 성황은 고고학 분야의 활기에 힘입은 바 크다. 발굴조사를 통해 새로운 물질자료가 소개될 때마다 고고학은 물론 역사학, 건축학, 미술사학, 인류학, 민속학, 의류학, 의상학, 보존과학 등 관련 학문분야의 소통·협업이 잦아지고 특정 시기와 분야를 집중 고찰한 논문이 늘어났다.2014년도에 개최된 마한·백제관련 학술회의는 대략 16개에 달한다. 2월 중순부터 12월 초순까지 11개월간 매달 1.5회 정도 마한·백제사를 주제로 학술회의를 개최한 셈이다. 주제는 다양하지만 몇가지 공통점을 찾을 수 있다. 먼저, 백제유민 및 문자자료에 대한 관심이 깊어졌다. 둘째, 지역사회의 역사문화를 조사·연구하는 데 더 많은 관심을 기울였다. 셋째, 철기·토기제작, 무덤건축 등 기술문화에 대한 접근이 많아져서 정치적이고 이념적인 역사해석에 경종을 울리는 효과를 거두었다. 넷째, 국가발전단계론과 편년 연구는 여전히 편년안을 두고 논란을 벌였다. 다섯째, 대외관계 및 문물교류를 다룬 연구가 크게 늘고 있다.오늘날 마한·백제사 연구는 고고학이 선도하는 형국이다. 자연과학이 발달한 현대기술사회에서 고고학에 의지해 역사를 연구하는 것은 어찌 보면 당연한 현상이랄 수 있다. 그래도 역사학과 고고학의 학문기반과 출발점이 다르다는 점을 잊어서는 안된다. 문헌사학은 몇가지 사료에 근거한 연역적 추론방식이 효과를 거두는 경우가 많은 반면, 고고학은 자연과학의 연구방법론 토대 위에 선 학문이므로 귀납적 추론방식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고고학은 연역적 추론을 경계해야 하며, 역사학은 기록 검증이 미진한 상태에서 몇몇 물질자료를 편의적, 관성적으로 활용하는 태도를 경계해야 한다.

영어 초록

Since the 1990s, the research of Mahan and Baekje history has been thrived to introduce four or five doctor’s thesis and dozens of master’s thesis. This is fueled by activity in the field of archaeology. Excavation data whenever they are introduced, cooperation between archaeology, history, architecture, art history, anthropology, folklore, apparel study, science of costume and conservation science has become active and any particular time and on the field of view of the paper has increased gradually.Academic conferences about Mahan and Baekje held in 2014 amount to 16. Conference was held 1.5 times each month from mid-February to early December. There are many different topic, but a few things in common. First, researchers became interested in drifting people of Baekje and data of character. Second, researchers paid more attention to a study of the history of community. Third, technology access about manufacturing of iron and earthenware, construction of the grave has been increasing, so it achieved effect to sound an alarm about political and ideological interpretation of history. Fourth, stage of national development theory and chronology research are still controversy. Fifth, researches about foreign relations and cultural exchange have greatly increased. Today, Archaeology is leading the research of Mahan and Baekje history. It is natural to study history to depend on archaeology in modern technological society. But we must not forget that history and archaeology are different with their base and the starting point. Deductive reasoning based on some historical records is effective to study bibliographic history. On the other side, inductive reasoning is absolutely necessary to study archaeology that based on the natural sciences. Archaeology should be wary the deductive inference and bibliographic history also should be wary the manner to use some material data in a state of lacking verification of the records.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2014년도 마한,백제사 연구 동향과 성과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