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관광콘텐츠로서의 ‘길’과 스토리텔링

저작시기 2013.10 |등록일 2016.07.12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21페이지 | 가격 6,0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국제언어문학회 수록지정보 : 국제언어문학
저자명 : 한명희

목차

국문초록
1. 서론-문화콘텐츠와 관광
2. ‘길’의 문화관광콘텐츠로서의 특성
3. ‘길’의 문화관광콘텐츠화 현황과 스토리텔링의 필요성
4. ‘길’의 스토리텔링과 문학
5. 결론
ABSTRACT
참고문헌

한국어 초록

‘관광’이 새로운 문화콘텐츠로 급부상하고 있다. 그런데 이 관광콘텐츠도 스토리텔링의 요소가 가미될 때 산업적 성공은 물론, 사람들의 주목을 끌 수가 있다. 이 글에서는 특히 최근 전국적으로 확대되고 있는 ‘걷는 길’ 만들기와 관련해 ‘길’을 새로운 문화관광콘텐츠로 제시하였다.
이 글에서 규명하고자 한 것은 첫째, ‘길’이 지니는 문화관광콘텐츠로서의 가능성이다. 문화콘텐츠는 상징성이 클수록 활용가능성이 높은데, ‘길’은 다양한 의미를 지니고 있어 문화콘텐츠화하기에 좋은 소재라고 생각된다. 또 최근 각 지자체들이 지역문화콘텐츠 발굴에 앞장서고 있다는 점도 ‘길’을 문화관광콘텐츠화하기에 좋은 점으로 작용한다. 더불어 몇 년 전부터 번지고 있는 ‘걷기 열풍’과 ‘체험 관광’, ‘녹색 관광’ 풍토, 또 ‘길’이 건강, 미용, 교육 등 다른 콘텐츠와 결합하기 용이하다는 점도 문화콘텐츠로서 ‘길’이 지닌 장점이다. 이러한 장점들을 지닌 ‘길’이지만 문화관광콘텐츠로 성공하기 위해서는 스토리텔링 전략이 필요하다. 이 글에서 두 번째로 밝히고자 한 것이 바로 ‘길’에 스토리텔링이 필요한 이유이다.
‘길’을 스토리텔링함에 있어 중요한 시사점을 던져 주는 것으로 파울로 코엘료의 소설을 제시하였다. 파울로 코엘료의 소설, 특히『연금술사』, 『순례자』 등은 스페인의 ‘산티아고 순례길’을 소재로 하고 있다. 더구나 코엘료는 ‘산티아고 순례길’을 다녀온 후 소설가가 되었다고 밝힘으로써 많은 사람들을 산티아고 순례길로 이끌었다. 걷기 문화의 새로운 장을 제시한 것으로 여겨지는 ‘제주 올레’도 ‘산티아고 순례길’의 영향을 받아 만들어졌다. 제주 올레는 제주도의 방언 중 ‘거릿길에서 대문까지의 집으로 통하는 아주 좁은 골목길’을 뜻하는 ‘올레’에서 유래한 길 이름이지만, 현재 올레길은 ‘걷는 길’, 혹은 ‘도보 여행길’의 대명사처럼 되어버렸다. 산티아고 순례길, 제주 올레 등 성공한 ‘길’ 관광콘텐츠가 시사하는 점은 ‘테마’가 선명해야 한다는 것이다. 특히 ‘길’의 경우 테마를 제시하고 세부적인 스토리텔링은 그 길을 걷는 사람 각자가 만들어내도록 하는 방식이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영어 초록

"Tour" is one of the fastest growing cultural contents. There is a need for us to introduce a storytelling element if we want to make a success of a cultural contents commercially. In this paper, I presented "Road" as a new cultural contents and analyzed the cause why "Road" has a high possibility of success as a tour contents.
The bigger cultural contents is in symbolism the higher it is in possibility of application. "Road" is a good element to be a cultural contents as it has various meanings. The fact that many local governments are leading in discovering regional cultural contents affects positively that "Road" is a good element to be a cultural contents. "Walking Fever", "Experience Fever", "Green Tour" put weighs on the high possibility that "Road" can be a tour contents. One of advantages which "Road" have as a cultural contents is that it is easily combined with health, beauty, education.
We need a storytelling strategy in order for the "Road" to be successful as a tour contents. I inquired which tour contents currently using "Road" and which storytelling is based for the tour contents. I also divided contents using "Road" into tour course, festival, exhibition and looked over them. However, it showed that storytelling ended in placing "explanation guide". It is natural thing that there are more tour storytelling using off-line than on-line due to the contents nature of "Road". However, as the number of people who wants to collect an information on Experience Tour using internet is continue to increase, there will be an increase in the people in storytelling using internet.
I presented Paulo Coelho"s novels which casted an important implication in combining "Road" with storytelling. Among them, especially, 〈Alchemist〉, 〈The Pilgrimage〉, etc. are based on Spain"s "On the Road to Santiago de Compostela". The revelation that Paulo Coelho became a novelist after returning from "Route of Santiago de Compoatela" led many people there. I could confirm that he also influenced a lot over Korean"s walking tour. "Jeju Olleh" which is considered to be presented a new chapter in walking culture was also influenced by "Route of Santiago de Compoatela".
"Road" is an attractive contents as it can be used as it is without constructing newly. However, storytelling plays an important role in which contents can be successful. Storytelling can be a meaningful thing commercially without losing philosophical meaning when it meets multidisciplinary device called "Literature".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문화관광콘텐츠로서의 ‘길’과 스토리텔링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