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제의 불교정책과 친일불교의 양상

저작시기 2008.02 |등록일 2015.12.24 | 최종수정일 2018.11.14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23페이지 | 가격 6,0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동국대학교 불교문화연구원 수록지정보 : 불교학보 / 48권
저자명 : 류승주

없음

한국어 초록

일본의 불교계는 천황제를 기반으로 하여 군국주의 국가로 나아가는 과정에서 탄압과 회유를 극복하지 못하고 정치권력에 영합함으로써 종교의 사회적 역할을 왜곡시킨 국가주의적 어용 불교로 변모하게 되었다. 1905년 한반도를 둘러싸고 벌어졌던 러일전쟁에서 승리한 일본은 같은 해 11월 17일 2차 한일협상조약을 강제로 체결하고 이토히로부미를 초대 통감으로 세운 통감부를 설치함으로써 대한 제국의 주권을 침탈하고 실질적인 식민 통치를 시작하였다. 이를 기점으로 정부의 요청과 후원 하에 민간의 주도로 이루어진 포교의 성격을 지녔던 일본 불교의 침투는, 이제 일제의 식민지 지배 권력이 뚜렷한 목적의식 하에 불교 정책을 입안하고 이에 의거하여 직접적으로 한국의 불교계를 통제·관리하는 양상으로 전환된다. 식민통치가 본격화 되자 일제는 조선인들을 순량한 인민으로 교화하는 역할을 한국불교에 부여함으로써 일본불교와 같은 국가주의적인 어용불교로 변화시키고자 하였고, 이를 위하여 한국불교계를 통제·장악하는 수단으로서 `사찰령(寺刹令)`을 비롯한 `사찰령시행규칙(寺刹令施行規則)`과 각 본·말사의 사법(寺法), `포교규칙` 등의 불교관계 법령들을 제정하였다. 한반도 민중들의 절대 다수를 차지했던 농민 계급을 주요 대상으로 정신교화(精神敎化)를 추구했던 일제의 이데올로기 정책은 1930년대 침략전쟁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본격적으로 시작되었다. 중일전쟁 이후 전시체제로 돌입하면서 조선에서 추진된 `황민화정책(皇民化政策)`은, 넓게는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모든 분야에 걸쳐 일제가 침략전쟁에 조선 민중을 동원하기 위해 실시한 정책의 총체적 표현이며, 좁게는 `민족말살`을 위한 폭력적 이데올로기 정책을 지칭한다. 이러한 폭력적 이데올로기 정책을 본격 추진하기에 앞서 종교, 사상 및 교육 분야에서 입안되었던 것이 이른바 `심전개발(心田開發)` 운동이었다. 심전개발운동은 일제가 조선인들을 황국신민으로 육성하려는 의도로 기획된 이데올로기 정책으로 시발된 것이었으나 조선불교계는 이를 불교의 중흥과 대중화의 계기로 삼고자 하였다. 조선 불교계가 심전개발운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함으로써 불교의 대중화와 교세의 확장이라는 측면에서 는 자체적인 성과를 거두었으나, 그것은 곧 전시체제하에서 전쟁이데올로기를 대변하는 황도불교(皇道佛敎)로의 변질을 담보로 한 것이었으며 일제의 군국주의를 위해 종교적 진리를 희생시킨 결과였다. 조선왕조라는 국가권력에 대한 불교계의 인식은 기본적으로 적대적인 정서에 기반을 두었고 이에 따라 제국주의의 본질에 대한 몰이해와 민족의식으로부터 이탈이 합리화 될 수 있는 조건을 내재하고 있었다. 바로 이러한 조건이 식민지 시기의 한국 불교가 친일적 성향을 탈피하지 못한 주요 요인으로 작용하였다. 친일불교는 단지 일본불교의 풍습을 따른 불교를 지칭하는 것이 아니라 일본의 국가주의적 불교에 동화된 불교, 제국주의 권력에 영합하여 불교의 본래 면목을 상실한 식민지 이데올로기를 지칭하며, 여전히 현재적 의미를 갖는 것이다. 불교의 궁극적 본질은 근대성이라는 역사적 한정을 초월하며 민족의식의 한계를 넘어선 세계만민주의(cosmopolitanism)를 지향한다. 식민지 치하의 근대화 과정에서 떠안은 친일불교라는 역사적 질곡을 진지한 반성 속에서 풀어냄으로써 한국불교의 정체성을 명확하게 인식할 때 그러한 초월이 가능할 수 있을 것이다.

영어 초록

Modern history of Korean Buddhism shows that there has been a sharp conflict between different value systems of modernization and nationalism those have played roles as significant driving forces during the modernization process of Korea. After the long political suppression of Joseon Dynasty, Korean Buddhists generally recognized pillage by Japan as an opportunity of Buddhist restoration. That became the epistemological basis of pro-Japanese Buddhism during the period of Japanese occupation. The Japanese colonial policy on Korean Buddhism and pro-Japanese Buddhism distorted modernization of Korean Buddhism and oppressed the evolution of national Buddhism. Even after liberation, they still have affected to modernization of Korean Buddhism. In this context, the analysis of Japanese colonial policy on Korean Buddhism in the occupation period and pro-Japanese Buddhism becomes the opportunity of reflective recognition for modern history of Korean Buddhism. SInce 1990s research on pro-Japanese Korean Buddhists has revealed facts and behaviors of them in most parts. On the basis of prior research, this thesis examines the transition process of pro-Japanese Buddhism by the development stages of Japanese colonial policy on Korean Buddhism rather than investigating pro-Japanese activities. Buddhist recognition of Chosun dynasty was based on emotional hostility so as to trigger misunderstanding of the real nature of imperialism and seceded from national consciousness. This condition played as an important reason why Korean Buddhism did not get out of pro-Japanese trend during the period of Japanese occupation. Nevertheless, it was not so that all the Buddhists accepted the condition as their fate. People who understand fundamental limitation of modernization logic of the Japanese colonial government, such as Yong-Un Han and Yong-Seoung Paik, explored the ways to synthesize the evolution of national Buddhism and modernization of Korean Buddhism those seemed to be impossible Buddhism tends toward cosmopolitanism that rises above modernism and nationalism in the end. It will be possible to transcend modernism and nationalism when the real identity of Korean Buddhism is recognized precisely through reflective examination of pro-Japanese Buddhism in the modernization process during the period of Japanese occupation.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일제의 불교정책과 친일불교의 양상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