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좌진의 항일 인맥과 민족 이미지의 형성과 전개 - 반도의용정신대와 대한민청을 중심으로 -

저작시기 2015.06 |등록일 2015.09.14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40페이지 | 가격 8,5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숭실사학회 수록지정보 : 숭실사학 / 34권 / 255 ~ 294 페이지
저자명 : 김인호

없음

한국어 초록

본 연구는 김좌진의 다양한 抗日人脈과 民族 및 抗日이미지가 어떻게 형성되었으며, 이러한 이미지를 朝鮮總督府 혹은 解放 後의 右翼이나 李承晩 政權 등 政治權力이 어떻게 정치적으로 활용하려했는지 半島義勇挺身隊와 大韓民靑 사례를 중심으로 분석하고자 하였다. 이에 다음과 같은 결론을 얻었다. 먼저, 金佐鎭은 세 차례에 걸쳐 대규모 인맥을 형성할 기회가 있었다. 첫 번째는 洪州義兵이나 홍주 및 충남 지역 안동김씨 세력이었다. 두 번째는 乙巳條約 이후 그가 점잖은 계몽운동가 활동을 하면서 陸軍武官學校, 畿湖學會, 西北學會, 大韓協會 등 계몽단체 인맥이었고, 세 번째는 光復團이나 滿洲의 重光團, 正義團, 籌備團, 暗殺團, 光復軍決死隊 등의 인맥이다. 이 과정에서 申奎植, 李會榮, 曺成煥 등 臨時政府 인맥과 연결되면서 그 배경으로 마침내 北路軍政署의 司令官이 되었다. 둘째, 그의 다채로운 인맥의 형성과정에서 많은 사회적, 인간적인 좌절과 시련이 있었다. 부잣집 아들 김좌진은 韓日合邦 전후에 怡昌洋行이나 染織會社의 실패로 큰 시련을 당했다. 돈은 독립을 위해서도 자신을 위해서도 중요해졌다. 집안사람을 통한 자금 확보는 제대로 되지 않았다. 결국 강도죄를 쓰고 옥살이하였다. 결국 『每日申報』 등 신문에서 ‘강도’니 ‘사기꾼’이니 하는 인격적인 모욕을 감당해야 했다. 그가 만주에 가서 大倧敎에 귀의한 것도 심리적 傷痕과 관련 있을 것으로 보인다. 셋째, 일제하 조선에서 김좌진의 민족적 이미지는 크게 고양되었다. 오랫동안 ‘청산리전투=김좌진=북로군정서’라는 등식은 변함없는 국민적 진실이었고, 청산리 대첩에서 보여준 김좌진의 업적은 그런 등식을 완성하는 근거였다. 하지만 실제로 김좌진이 청산리 전투에서 일본군을 수많이 살상한 것은 아닌 듯하다. 그럼에도 청산리 전투 이후 그의 이름은 널리 조선 사회에 알려졌고, 커다란 ‘민족이미지’를 형성하였던 것은 불문의 진실이다. 당시 『매일신보』 『東亞日報』 등을 보면 각종 신문에서 ‘陰謀團의 首領’이라는 기사가 끊이지 않았고, 그가 후퇴할 때조차 “카이저 수염을 휘날리며” 등의 극적인 표현이 따르면서 개인적 카리스마가 조선인의 가슴에 작렬하였다. 넷째, 일제강점기 커진 김좌진의 ‘민족이미지’는 자주 조선총독부나 해방 후 우익 권력자들에 의해서 활용될 소지가 있었다. 즉, 조선총독부는 김좌진의 민족적 이미지를 대동아공영권 건설을 위한 朝鮮民族의 단결이나 자발적 전쟁동원의 수단으로 활용하고자 했다. ‘金佐鎭 歸順說’을 날조하였고, 건달이었던 김좌진의 아들 金斗漢과 그의 주먹들을 충실히 국책에 활용할 기회를 엿보았다. 마침내 1943년 서울의 건달 그룹이 총독부 보안과장 팔목야기노부오의 뒷배로 1만원의 지원금을 받으면서 半島義勇挺身隊를 결성하였다. 金斗漢 자신은 이 조직이 反日意識을 가졌다고 回顧했지만 사실 이 조직은 徵兵을 거부하거나 당국의 시책에 반대하는 시국사범 등에게 폭행을 가하는 官邊機構, 前衛隊적인 성격을 가졌다는 의혹도 많다. 다섯째, 해방 후 우익 세력은 김좌진의 민족이미지를 적극 활용하고자 하였다. 친일세력을 등장시켰던 이승만 정권이 당면한 현실적 어려움을 희석시키고자 했다. 이에 우익은 항일전통의 김좌진 이미지를 주먹들도 포함된 청년단의 활동에 투영하고자 하였는데, 대표적으로 대한민청은 제2차 美蘇共同委員會를 앞두고 김좌진 추도회를 열고 추도 분위기를 높였다. 청년단이나 건달이 영향을 미치던 영화계나 연극계에서도 김좌진의 영화화, 무대화 움직임이 일었다. 하지만 대한민국 정부가 수립되자 그러한 열기는 눈에 띄게 식어갔다. 그리고 대부분의 김좌진 후손들은 어려운 생활고에 시달리게 되었다. 마지막으로, 총독부를 비롯해서 해방 후 우익들에 의해서 김좌진의 민족이미지가 활용되면서 결과적으로 김좌진의 항일 전통이 크게 의심받거나 비판받기 시작했다. 특히 이범석이 주장한 청산리 전투 증언이 과장되었다는 주장이 힘을 얻으면서 청산리전투에서 보인 김좌진의 업적조차 의심받았다. 의심이 늘어나면서 청산리 전투 이외에도 김좌진의 업적이 신화나 새롭게 창조되었을 것이라는 의심도 증가하였다. 하지만 일제하 당시 조선에서 김좌진의 민족이미지는 크게 고양되었다. 그것은 비단 청산리 전투에서 보여준 뛰어난 업적에서 온 것만은 아니었다. 한평생 한결같은 민족정신으로 꾸준한 항일운동을 해온 뚝심 그리고 카이저 수염과 같은 멋진 외모가 당대 조선인의 마음을 관통한 결과였다. 그럼에도 조선총독부나 해방 후 정치권력은 지나치게 그의 이미지를 정치적 목적에 사용함으로써 결과적으로 그의 ‘민족이미지’를 먹칠하고, ‘항일이미지’조차 의심받게 하였다.

영어 초록

This research analyzed how is formed a variety of anti-Japanese networking and ethnic and anti-Japanese image of KimJwajin, and these images were how to political used by Chosen Governor office or the Rightists and LeeSeungman Regime in New released Korea. These had be analyzed the case of Chosen courageous volunteer group(半島義勇挺身隊) and Korean democratic young association(大韓民靑) for example, and got these conclusion. First, KimJwajin had three opportunities to forming a large personal connection. The one is Hongju-righteous army and the An-dong Kims of ancestral home An-dong in Chung-nam and Hong-ju. Another is enlightenment groups after the second Korea-Japanese-Treaty, like the Old Korean military attaché academy, Kyunggi-Hoseo Society, Northwest Society, The Great Korean Association and so on. The other is personal connection of Korea liberation Group and JungKwang Group(重光團), Righteous Group(正義團,), preparation Group(籌備團), assassination Group(暗殺團), Korea liberation army association(光復軍決死隊) etc. in Manju. In this process they are connected to ShinKyusik(申奎植), LeeHyueyoung(李會榮), Jo Seonghwan(曺成煥) etc of a provisional Korea government in Shanghai. Second, he had experienced social or personal frustration. Kim Jwajin, a son of a wealthy family went through hardship before and after Korea-Japan Annexation because Yichang corporation(怡昌洋行) and dyeing-company(染織會社) had failed. Funding through house was not properly secured. Eventually he took the robbery rap and imprisoned. Eventually, he had to deal with a personal affront. he was ‘robber’, ‘cheats’ in Chosen Daily newspaper etc. That he was converted to Daejongism(大倧敎) is seems to be related to psychological injury. Third, under the Japan, the ethnic image of KimJwajin was greatly exalted. The equation ‘battle of Chung-San-ri = Kim Jwajin = Northward Army Office(北路军政署)’ was a national unchanging truth, demonstrated in the achievement of Kim Jwajin in battle of Chung-San-ri and so on. In practice, however, he doesn’t seem to have a lot of kills. But, after the battle of Chung-San-ri, it is true that he formed a large ethnic image. Forth, ethnic image and anti-Japanese image of KimJwajin had possibility that often utilized by Chosen Governor office or the Rightists after release. In other words Chosen Governor office was trying to use ethnic image of KimJwajin for solidarity of Korea nation, for the Greater East Asia Co-Prosperity Sphere construction. They faked rumor, KimJwajin’s defect, watched for an opportunity to take KimDuhan, son of KimJwajin, and his henchman for political use. Finally, in 1943, a group of hooligans in Seoul received support fund(10,000Yen) from Chosen Governor office Security Director Yagi-Nobuo and formed Chosen courageous volunteer Group. KimDuhan looked back himself this organization had anti-Jap character, but in fact, the organization had refused to compulsory or cause violence to who against the policies, such a political prisoner. So they are often doubted had Pro-Jap Group’s character. Fifth, the right-wing forces after Liberation was trying to take advantage of the ethnic image of KimJwajin. They tried to clear real difficult the Rightists, who made the pro-Jap, faced. So the Rightists tried to reflect KimJwajin’s anti-Japanese traditional images in activities of the Korean democratic young association included in hooligans. Memorial service, film, play of KimJwajin had been widely produced. But after establish Government of the Republic of Korea, it was noticeably went cold. And most of descendants of Kim Jwajin suffered from the hardship of life. His anti-Jap image was utilized only when needed. Finally, according to KimJwajin’s national image was political used, as a result doubt of KimJwajin’s anti-Jap movement was grown. In particular, there was claim that LeeBumseok’s testimony of battle of Chung-San-ri was exaggerated, so achievement of KimJwajin was suspected. But, this can certainly make clear. In period Japanese occupation, ethnic image of KimJwajin was greatly exalted. That is not just on outstanding achievement in battle of Chung-San-ri. In his lifetime, his steady ethic endurance and anti-Jap movement is the result of sprit through the mind of contemporary Koreans. Nevertheless, Chosen Governor office and political power after Korea Liberation excessive use his image to political objective, as a result the anti-Jap image had damage and it was given rise to difficulties even get suspicious.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김좌진의 항일 인맥과 민족 이미지의 형성과 전개 - 반도의용정신대와 대한민청을 중심으로 -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