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각본 『수호지(水滸誌)』의 판본과 성격에 대한 연구

저작시기 2010.12 |등록일 2015.03.22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36페이지 | 가격 7,9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열상고전연구회 수록지정보 : 열상고전연구 / 32권 / 271 ~ 306 페이지
저자명 : 유춘동

없음

한국어 초록

이 글에서 다루려는 것은 방각본으로 간행된 ꡔ수호지ꡕ이다. 학계에 알려진 방각본 ꡔ수호지ꡕ는 “경신츈(庚申孟春)”의 간기(刊記)를 지닌 <2권2책본>과 간기가 없는 <3권3책본>이 있다. 그러나 두 종 모두 연구자들이 검토하기 어려웠다. <2권2책본>은 원본이 프랑스 파리 국립동양어대학교에 소장되어 있기 때문에 국내에는 소개되지 못했고, <3권3책본>은 영인(影印)되어 일찍이 학계에 알려졌지만 영인의 상태가 좋지 못해 판독이 거의 불가능했다. 이처럼 방각본으로 간행된 ꡔ수호지ꡕ는 원본에 접근하기 어려운 문제에다가 이미 소개된 판본조차 읽어내기가 어려워, 두 본의 관계나 판본이 지닌 특성에 대해서 연구가 이루어지지 못했다. 이러한 문제를 인식하고 다음과 같이 논의를 진행하였다. 첫째, 먼저 실본 조사를 통하여 확인할 수 있었던 방각본 ꡔ수호지ꡕ의 판본을 개관하고, 판본 간의 관계, 판본의 추가 간행 문제를 살펴보았다. 논의를 정리해 보면, 방각본 ꡔ수호지ꡕ는 경판본 <2권2책본>과 <3권3책본> 두 종으로 나뉘는데, <3권3책본>은 경판본 <2권2책본>을 적절히 <3권3책본>으로 만든 것이기 때문에, 안성판본이 아닌 경판본으로 보아야 할 것이다. 경판본 <2권2책본>은 중국원본 ꡔ수호지ꡕ와 대조해보았을 때, 전체 분량 중에서 53회에서 끝이 나는 점이라든가, “하회 분셕라”라는 마지막 구절을 통하여 추가로 간행될 가능성이 있어 보인다. 그러나 신문관(新文館)에서 발행한 활판본 ꡔ수호지ꡕ의 간행사를 통해서 <2권2책본> 이외에는 더 이상 간행되지 않았음을 알 수 있었다. 둘째, 방각본 ꡔ수호지ꡕ가 지닌 번역본으로서의 특징을 중국 원본과 대조하여 살펴보았다. 방각본 ꡔ수호지ꡕ는 관련 기록을 통해서 볼 때, 중국본 ꡔ충의수호지ꡕ를 저본으로 한 것일 가능성이 높다. 따라서 두 본을 면밀히 대조하면서 살펴본 결과, 방각본 ꡔ수호지ꡕ는 원본의 120회 내용 중에서 대략 53회까지의 내용을 축약해 놓았다. 원본에 있던 시(詩), 사(詞), 평어(評語), 삽입시(揷入詩), 편지, 상소문 등은 모두 생략했다. 그리고 등장인물들의 경우 비중을 감안하여 일부만 등장시켰고, 인물의 이름 또한 임의로 만들기도 했다. 번역의 양상은 원본을 크게 삭제한 부분과 원분을 비교적 충실하게 반영한 부분이 주목된다. 전자는 서사전개를 늦추는 경우와 윤리적으로 문제가 있거나 관군들을 죽이는 내용에서, 후자는 무송, 이규, 석수와 양웅의 이야기에서 이루어졌다. 특히 무송의 일화이면서 독립적으로도 볼 수 있는 ‘반금련과 서문경의 이야기’는 방각본에서 자세하게 기술해 놓았다. 이러한 논의를 통하여 방각본 ꡔ수호지ꡕ의 전반적인 성격을 살펴볼 수 있었다. 이를 통해서 방각본 ꡔ수호지ꡕ의 성격과 번역본으로서의 특성을 확인하는 것은 물론 중국 장편 연의소설이 조선에서 방각본이라는 상업출판물로 만들어 졌을 때, 어떠한 경향과 특성을 보여주는지도 확인해 보았다.

영어 초록

本文考述了以坊刻本刊行的ꡔ水滸誌ꡕ. 學術界現知坊刻本ꡔ水滸誌ꡕ有兩種, 一種是印有“庚申孟春”刊記的<2卷2冊本>, 一種是沒有刊記的<3卷3冊本>. 但是這兩種版本, 研究者都很難接觸. 因爲<2卷2冊本>原本所藏在法國巴黎國立東洋語大學, 國內沒有介紹, <3卷3冊本>雖然已經影印出版, 但影印狀態很不好, 字跡幾乎無法辨認. 因此對這兩種坊刻本ꡔ水滸誌ꡕ的相關關系, 版本特征等問題至今還沒有研究成果. 本文從這一問題出發, 考察了以下事項。 第一, 首先通過實本調查, 考察了坊刻本ꡔ水滸誌ꡕ的版本概況, 版本刊行關系, 版本後繼刊行的問題. 總而言之, 坊刻本ꡔ水滸誌ꡕ分爲京版本<2卷2冊本>和<3卷3冊本>兩種, <3卷3冊本>是把京版<2卷2冊本>適當改變而成的, 因此它不是安城板本, 而應看作是京版本. 京版<2卷2冊本>和中國原本ꡔ水滸誌ꡕ對照, 它只記載了中國原本的1至53回部分就結束, 並有“下回分解”的字樣, 由此可以推測可能有後繼出版.但是看新文館發行的活字版ꡔ水滸誌ꡕ的刊行詞, 可知除了<2卷2冊>之外, 再沒有刊行. 第二, 與中國原本對照, 考察了坊刻本ꡔ水滸誌ꡕ具有的翻譯本的特點. 通過有關記錄, 坊刻本ꡔ水滸誌ꡕ是以中國版ꡔ忠義水滸誌ꡕ爲底本的可能性很大. 因此仔細對照這兩個版本的結果, 坊刻本ꡔ水滸誌ꡕ是把中國版原本120回內容中的1到53回的內容縮約而成. 原本中的詩, 詞, 評語, 插入詩, 書信, 上疏文等都省略掉了. 出場人物也酌其比重, 有些人物沒有登場, 人物的名稱也任意修改制造. 翻譯特點有兩點, 大刀闊斧刪掉原本內容的部分和忠實地翻譯原本內容的部分. 前者是在敘事緩慢, 有倫理問題和殺官軍的部分上進行的, 後者是在武松, 李逵, 石秀, 楊雄等人物的故事上進行的. 尤其把武松的故事, 即又可當作獨立故事的“潘金蓮和西門慶的故事”, 坊刻本詳細的記述了這部分. 通過這些考察, 考述了坊刻本ꡔ水滸誌ꡕ的全面特征. 不僅又確認了坊刻本ꡔ水滸誌ꡕ的特征和作爲翻譯本的特點,也確認了中國長篇演繹小說在朝鮮制作成坊刻本形式的商業出版物的時候, 是具有怎樣的傾向和特點的.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방각본 『수호지(水滸誌)』의 판본과 성격에 대한 연구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