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20-30년대 한국 여성잡지의 모성담론에 관한 연구 : '신여성','신가정','여성'을 중심으로

저작시기 2003.12 |등록일 2015.03.18 | 최종수정일 2017.09.07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28페이지 | 가격 6,7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한국소통학회 수록지정보 : 한국소통학보 / 2권 / 175 ~ 202 페이지
저자명 : 김욱영

없음

한국어 초록

오늘날 미디어에 의한 모성실천의 담론은 가부장적 이데올로기의 강요뿐만 아니라 기혼여성의 윤리적 삶의 궁극적 목적으로 삼도록 만들고 있다. 이와 같은 현상은 최근의 현상이 아니라 한국 매스미디어의 발달사가 지배적 이데올로기로부터 자유롭지 못했음에 연유하는 바가 크다. 매스미디어는 지배이데올로기의 강요와 억압을 합리적인 것처럼 포장하는 데 유용한 수단으로 사용되어 왔다. 이에 가부장적 지배이데올로기는 미디어를 통해 모성을 사회유지를 위한 하나의 도구로 사용해 왔다. 본 연구는 1920 30년대 대표적 여성잡지인 ‘신여성’, ‘신가정’, ‘여성’을 분석하여 최근의 연구결과와 비교하였다. 분석결과 여성잡지의 모성담론은 과거와 현재의 모습이 다르지 않았다. 어머니로서뿐만 아니라 혼란한 현실의 유일한 위안으로서의 가족을 지키는 희생과 헌신의 이중 책임으로서의 모성에 대한 강조,경제적 지식/권력으로부터는 철저히 소외되면서 소비의 주체로서만 대상화되는 모성의 모습은 현재 모습 그대로였다. 또한 제도적 권력의 실천이라고 할 수 있는 특정 담론의 소외는 여성의 자각과 행동보다는 복종과 순종을 강화시키는 결과를 가져왔다. 이와 같은 결과는 여성잡지의 위선적 모성담론의 역사와 관행이 오래되었음을 보여준다. 한국 여성잡지는 가부장적 사회 담론을 거침없이 쏟아낸다.때로는 엄하게,때로는 흥미위주로 다루면서 모성의 틀을 규정한다. 모성을 아름답게 치장하고 꾸미지만 그것은 가부장적 권위와 그에 대한 복종아래 허락된 구차한 것이다. 이러한 현상은 여성잡지가 상업화되면서 경제적으로 가부장적 사회 제도 속에 더욱 밀착하게 되었기 때문으로 판단된다.

영어 초록

Mass Media have actively produced motherhood discourse that is constructed by patriarchical knowledge/power. The media have been also become effective means, through which illusions in motherhood discourse can be produced, have been related the mass media history constructed by power ideology. This study analyzes three Korean representative women’s magazines in 1920 30’s and compare them with today. There is no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the two period. The Korean Women’s Magazines in 1920 30’s represent the mother as ’two career’ mothers who have most of the responsibilities and sacrifices of their home, the objects as consumers who have estranged from the economical knowledge/power, mothers who are confined within private area, and mothers who become melodrama’s heroines. This means that motherhood discourse shown in Korea Women’s Magazines have made the women’s estrangement from the independent discourse. Mass Media produce a lot of motherhood discourses which are related to the patriarchical social power and the commercialization. The misrepresented social status reinforced by the media users could be the evidence of the ideological feature of mass media as a social apparatus reproducing reality and fixing the meaning made by power ideology.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1920-30년대 한국 여성잡지의 모성담론에 관한 연구 : '신여성','신가정','여성'을 중심으로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