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광해』에 나타난 『옹고집전』 서사원형의 재생산과 실전(失傳) 판소리의 질적 제고 원리

저작시기 2014.03 |등록일 2014.07.22 | 최종수정일 2018.11.14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29페이지 | 가격 6,0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중앙어문학회 수록지정보 : 어문론집 / 57권
저자명 : 권도경

목차

【국문초록】
1. 문제 설정의 방향
2.『옹고집전』서사원형의 영상매체적 재생산 양상
3. 실전 판소리 『옹고집전』의 질적 한계 극복과 시대의 새로운 이념적 전형인간 창출
4. 요호부민의 역사적 자기갱신과 영화 『광해』 속 개혁적 정치의식으로의 치환
5. 나오는 말
참고문헌
Abstract

한국어 초록

기존 사회에는 없으나 그 사회를 선도해나갈 가치가 곧 영화 『광해』가 지향하는 긍정적인 규범성이다. 자연히 진짜 광해왕은 그 반대편에 위치한, 지양되어야 할 부정적인 반규범적인 인물이 되며, 영화 『광해』는 규범적인 가짜로 반규범적인 진짜의 부정성 교정을 지향하는 이야기가 된다. 이처럼 규범적인 가짜가 반규범적인 진짜의 악덕을 교정하는 이야기의 패턴은 『옹고집전』을 서사원형으로 한 것이다. 똑 같은 진가쟁주 모티프를 다룬 〈쥐둔갑 설화〉 유형이 영화 『광해』의 서사원형이 될 수 없는 것은 진짜와 가짜가 각각 반규범적 인간과 규범적 인간이 아닌데다가, 후자가 전자를 교정하는 이야기가 아니기 때문이다. 이 『옹고집전』은 19세기 후반기에 판소리사 전승사에서 탈락했다고 규정되어온 창을 잃은 판소리, 즉 실전 판소리 7가 중의 하나다. 선행 연구사에서 『옹고집전』의 탈락 이유로 제시되어 온 것은 새로운 시대를 선도할 전형적 인물 창출 실패인데, 실전 판소리 『옹고집전』의 서사원형을 재생산한 영화 『광해』는 가옹에 해당하는 이념적 인물이 지향하는 규범성이 기존 사회의 반봉건성을 교정하고자 하는 개혁적인 것이라는 점에서 영화 『광해』와 『옹고집전』의 만남은 단순한 서사원형의 재생산 이상의 의미를 지니게 된다. 즉, 기존 사회에는 없으나 그 사회를 선도할 가치를 규범성으로 설정해 놓았기 때문에 이전 시대 실전 판소리가 놓쳐버렸던 이념의 시대적 전형성을 획득하게 되는 동시에, 『옹고집전』이 비판받았던 이념적 경직성을 극복한 작품이 되는 것이다.
그런데 민중 출신으로서 비판적 지식인과 연대하여 봉건적 서인세력과 대결하는 가운데 민중을 위한 개혁정책을 실행한 결과 민중을 대표하는 전형적 캐릭터성을 확보하게 된 영화 『광해』의 하선은 당초 『옹고집전』 이본 전개사 속에서 강화되어 나아간 요호부민의 민중적 저항의식을 최대한 실현해본 존재가 된다. 『옹고집전』의 옹고집이 이본 전개사 속에서 요호부민성 대신에 양반성을 확대해 나갔다는 사실을 고려해 본다면, 『옹고집전』의 실질적인 지향의식 역시 부정적인 요호부민의 풍자가 아니라 부정적인 양반에 대한 비판으로 변개되어 나갔다고 볼 수 있다. 이 점에서 『옹고집전』의 가옹은 긍정적인 요호부민의 이념적 구현체가 되는 것이고, 영화 『광해』의 하선은 이 옹고집 캐릭터의 변모사에 경제적 특수성을 제거하고 민중적 전형성을 최대한 확대한 인물로 볼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영어 초록

A value that isn’t be in established society but will lead it is a positive standard that movie 『Kwanghae』 aimes at. Real king Kwanghae is depreciative character who must be rejected and movie 『Kwanghae』 is a story that aims at correction of the depreciative real’s negativity as the prescriptive phoney. Like this, story’s pattern that the prescriptive phoney corrects the depreciative real’s immorality makes 『Onggojipcheon』 narrative archetype.
This 『Onggojipcheon』 is one of lost pansory. what has been suggested as preterition’s reason in precedent study’s history is a creation’s failure of typical character that will lead new age. Because movie 『Kwanghae』 msked a value that will lead established society as normativity, it is a work that got lost pansory missed ideology’s typicality of the times and overcomed ideological spasticity that 『Onggojipcheon』 was criticized.
Then, movie 『Kwanghae』’s Hasun who got a typical characteristics representing public is being that realized popular resistance awareness of Yohobumin(饒戶富民) that was being reinforced in development history of 『Onggojipcheon』’s different edition. It is that 『Onggojipcheon』’s fake Onggojip is ideological materialization and movie 『Kwanghae』’s Hasun is character that got public typicality to capacity, instead of rejecting economical distinctiveness from Onggojip character.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영화 『광해』에 나타난 『옹고집전』 서사원형의 재생산과 실전(失傳) 판소리의 질적 제고 원리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