臺刊中國文學史的體例與史觀之硏究

저작시기 2013.12 |등록일 2014.07.18 | 최종수정일 2018.11.14 파일확장자어도비 PDF (pdf) | 16페이지 | 가격 6,0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 본 문서는 배포용으로 복사 및 편집이 불가합니다.

서지정보

발행기관 : 중국인문학회 수록지정보 : 중국인문과학 / 55권
저자명 : 李騰淵

목차

一、引言
二、在臺灣出刊(1950-2010)的主要文學史之體例簡析
三、臺刊中國文學史的主要特徵
四、小結
【參考文獻】
【韓文慨要】

한국어 초록

19세기말,서구와 일본 등 중국 이외의 국가에서 근대적 체제를 갖춘 중국문학사가 등장한 이후,黃人ㆍ林?甲등 중국학자가 쓴 중국문학사도 이어 출간되었다. 이후 20세기 백년을 거쳐 지금까지 通史를 비롯해 각종 단대사ㆍ장르사ㆍ비평사 등 다양한 문학사가 끊임없이 이어져 그 수가 1,000 여 종을 넘는 상황이다. 필자는 그동안 한국과 중국 대륙, 서양에서 출간된 통사체 문학사를 검토 대상으로 삼은 일련의 문학사 관련 논문을 통해 각 시기 또는 장르의 문학사 특징을 검토해왔고, 이 연구 역시 앞 논문들과 동일한 맥락에서 기획된 작업이다. 이 논문에서는 1950년대 이래 台?에서 출간된 주요 문학사 20여종을 검토 대상으로 삼아 그 편찬 체제와 서술 시각의 변천 과정과 특징을 분석해냈다. 주요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20세기 후반기 台?에서 출간된 주요 문학사들은 편찬자가 구체적으로 언급했는지 여부를 떠나 절대다수가 교재용 문학사다. 둘째, 서술 시기와 범주 면에서 이들 문학사들은 대부분 原始文?에서 ?末까지를 다루었고,?必?《中?文?史?》, ?雪林《中?文?史》, 江增?《中?文?史》등 일부 소수 문학사에서만 新文?부분을 포함하고 있다. 셋째, 20세기 초창기 문학사에서 논쟁이 되었던 ‘雅俗兼容’문제와 관련해 台?에서 출간된 문학통사들은 대부분 시, 산문, 소설, 희곡 등 각 장르의 변화과정을 함께 다루었지만, 여전히 예외도 있었다. 예컨대, 李鼎? 《中?文?史》에서는 詞와 ?曲장르를 서술 범위에 넣지 않았다. 또한 최근 출간된 ??程《中?文?史》에서는 소설과 희곡에 관한 내용이 ?文에 비해 훨씬 소략하여 비중의 차이가 드러난다. 姜渭水《中?文?史》는 ‘中?哲?大?’ㆍ‘中??言文字?大?’ㆍ‘宋明理?大?’ 등 章?을 포함시키면서 적지 않은 관련 도표를 제시하여 ‘文?’의 범주를 벗어났다는 점에서 논란의 여지가 있다. 넷째, 50년대 이래 台?에서 출간된 절대다수 문학사는 시대구분 면에서 기본적으로‘전통적’王朝分期法을 따르면서“一代有一代之文?”관점을 강조하는 경우가 많다. 다섯째, 1950년대 이래 중국 대륙과 台?은 정치상황이 크게 달랐기 때문에 두 지역에서 출간된 문학사의 史?또한 정치 체제의 이데올로기 영향이 강할 수 밖에 없었다. 그러나 台?의 주요 중국문학사에서는 이러한 이데올로기 강조 측면이 대륙과 비교해볼 때 뚜렷한 편은 아니다. 일부 편찬자가 문학사 서문이나 관련 회의에서 唯物史?에 반대하고 民生史?을 강조하기도 했지만 실제 문학사 서술에서 이러한 관점을 구체적으로 적용한 경우는 거의 보이지 않는다. 이러한 ‘소극적’ 반발 형식 또한 주목해볼 현상이 아닐 수 없다.

참고 자료

없음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臺刊中國文學史的體例與史觀之硏究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