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북스

검색어 입력폼

일반문학

칠칠단의 비밀[단권/완결]
0.0(0명 참여) 별점주기관심
작가 방정환|출판사 토지|출판일 2019.04.23| 등록권수 단권(완결)|장르 일반소설
칠칠단의 비밀
여러 가지 꽃들이 만발해서, 온 장안 사람이 꽃에 취할 때였습니다. 서울 명동 진고개 어귀에는 며칠 전에 새로 온 곡마단의 재주가 서울 왔다 간 곡마단 중에 제일 재미있고 제일 신기하다 하여, 동물원 구경 보다 더 많은 사람이 낮과 밤으로 그칠 새 없이 들이밀려서 들어가지 못하고 도록 돌아가는 이가 더 많을 지경이었습니다.
이 곡마단의 주인은 일본 사람 내외이고, 재주 부리는 사람도 모두 일본 사람인데, 그 중에는 중국사람 내외가 한패 끼어 있을 뿐이고……, 이 곡마단이 일본과 중국으로 돌아다니면서 돈벌이를 하다가, 조선에 와서 재주를 부리기는 이번이 처음이므로, 서울 있는 사람들에게는 참말로 신기하고 재미있는 재주가 더 많이 있었습니다.
어여쁜 여자가 해골로 변하여 춤을 추는 것도 재미있었고, 조그만 원숭이와 커다란 사자가 재주를 부리는 것들도 모두 처음 보는 재미있는 것이고, 중국 여자가 접시 돌리는 것이며, 그 남편이 웃통을 벗고 누워서 가슴 위에 큰 돌을 올려놓고, 그 위에 큰 사람 일곱 사람을 올려 세우고도, 그리고도 발끝으로 재주를 부리는 것도 참말로 신통한 구경이었습니다.
그러나 그 사자보다도 중국 사람보다도 더 구경꾼의 마음을 끄는것은, 말 등 위에서 재주를 부리는 열대여섯 살의 소년 한 사람과 가느다란 철줄 위에서 무도[無蹈]를 하는 열서너 살의 어여쁜 소녀였습니다.
이용안내
ㆍ종이책이 아닌 E-Book 상품으로 PC, 모바일에서 별도의 프로그램 없이 구매 후 바로 볼 수 있습니다.
구매 후 1회 이상 열람했을 경우 취소 및 환불이 불가능합니다.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복사, 수정이 불가능합니다.
구매한 작품은 My서재의 구매작품 메뉴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작품 가격정보

담기
(2019.04.23) 구매하기 3,000원

토지 출판사의 다른 작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