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조

* 도서요약본은 책한권의 핵심 줄거리와 내용을 A4 10매 내외로 정리한 문서입니다.

저자
강흥수
출판사
북향
출판년도
2014.07
판매자(주)북코스모스
퀴즈풀이 출석이벤트

목차


강흥수 지음
북향 / 2014년 7월 / 340쪽 / 14,000원

▣ 저자 강흥수
1974년 경기도 수원 출생. 오래전부터 역사 분야에 관심이 많아 서울디지털창작집단 ‘우리역사모임’에 소속되어 역사를 소재로 한 스토리텔링에 참여하였으며, 현재는 방송 작가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 중이다. 주요 작품으로는 『정여립, 몽상가의 자유』, 『무지개나무를 찾아서』, 『조선의 논객들 대한민국을 말하다』(공저) 등이 있다.


▣ Short Summary
예의와 염치의 부재, 누적된 부조리의 외면으로 ‘국가개조론’이 성행하고 있다. 여기저기서 국가의 개혁과 사회개조를 부르짖고 있지만 국민들의 공감을 얻지 못하고 있는 것이 작금의 현실이다. 진정으로 국민이 원하는 것은 자신의 권력이나 반대 세력을 몰아내기 위한 개혁이 아니라 기득권을 포기하는 그들 스스로의 개혁이다. 후세인들이 조광조에 열광하는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 그가 보여준 ‘개혁 정신’과 탁월한 추진력 때문이다.


지금으로부터 약 500년 전에 이미 천인무간(天人無間: 하늘과 사람은 하나다)이라는 개혁 철학을 바탕으로, 무너져가는 조선을 구하고자 몸부림치던 혁명가 조광조는 불꽃 같은 짧은 생애를 통하여 ‘진정한 개혁은 무엇인가?’라는 화두를 던진다. 그리하여 소설 『조광조』에서는 개혁의 대의를 위하여 목숨까지도 바칠 수 있는 진정한 지도자의 이상형을 오늘의 우리들에게 보여준다. 사람이 우선인 정치, 모든 백성이 골고루 잘 사는 나라를 꿈꾸었던 최고의 정치가였고, 과감한 추진력으로 공자의 사상을 현실 정치에 접목하여 낡고 부패한 나라를 개혁코자 목숨까지도 바친 조광조야말로, 우리가 역사 속에서 찾은 소중한 거울이다.


▣ 차례
사람만 바뀌었구나
내가 사림의 영수다
은밀한 만남
시린 가슴
옳음에 지각은 없다
암초
고요한 찻잔 속처럼
봄바람
찻잔 속의 백학
떨어지는 꽃잎
개혁의 칼
세상을 보는 또 다른 눈
세상의 이치
환난의 후폭풍
위험한 도전
믿음을 갉아먹는 음모
깃털 없는 새는 날지 못한다
마지막 전언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나날이 책으로부터 멀어져 가는 현대인에게 책에 대한 충분한 사전 정보를 제공하여, 책에 대한 관심을 고조시키고 건전한 독서 문화의 정착에 기여하고자 합니다. 북코스모스의 북다이제스트는 주요 도서의 핵심 내용을 5% 내외로 간추린 국내 최고의 도서 정보입니다.

주의사항

저작권 본 도서요약는 (주)에이전트소프트와
㈜북코스모스간의 저작권 계약을 통하여 제공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환불정책

해피캠퍼스는 구매자와 판매자 모두가 만족하는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아래의 4가지 자료환불 조건을 꼭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파일오류 중복자료 저작권 없음 설명과 실제 내용 불일치
파일의 다운로드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파일형식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 다른 자료와 70% 이상 내용이 일치하는 경우 (중복임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 필요함) 인터넷의 다른 사이트, 연구기관, 학교, 서적 등의 자료를 도용한 경우 자료의 설명과 실제 자료의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조광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