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픈 제국의 딸

* 도서요약본은 책한권의 핵심 줄거리와 내용을 A4 10매 내외로 정리한 문서입니다.

저자
정창근
출판사
뿌리출판사
출판년도
2013.10
판매자(주)북코스모스
퀴즈풀이 출석이벤트

목차


정창근 지음
뿌리출판사 / 2013년 10월 / 301쪽 / 13,000원

▣ 저자 정창근
1985년 미국 해외 한민보에 중편 『솟아난 노래』를 발표하며 등단했다. 1989년 장편 『소설 정여립』을 국내에 발표하고, 같은 해 독일 시민 자격으로 방북하여 《통일문학》에 단편 『들쥐』를 발표했다. 이후 국내에서 1994년 대하소설 『남산 위의 저 소나무』(전 5권), 1995년 장편 『포스담 인터체인지』, 1999년 장편 『브란덴부르크의 비가』를 발표했다. 《유러저널》에서 장편 『천국의 억새꽃』(전 2권), 《한국문학》에서 장편소설 『그때까지 그 바람이』를 연재했다. 2006년 장편소설 『남사당의 노래』를 발표했으며, 그 외 다수의 단편을 집필했다.


▣ Short Summary
이 작품 『슬픈 제국의 딸』에는 내가 일본에서 겪은 일들이 논픽션으로 재생돼 있습니다. 언젠가 교편을 잡았던 고교 앞을 차를 타고 지나갈 때 “저게 내가 있던 학교”라니까 차를 몰던 노랑머리 사위가 그러면 사진이라도 찍고 가자고 조르는 바람에 할 수 없이 사진을 찍었는데, 그때 보니까 근무할 때 방과 후면 빠지지 않고 들렀던 주점이 지금도 있는 것을 보았습니다. 무려 40여 년 전 일인데요.


이 책은 데이신다이 이야기입니다. 제국이라면 우리에게도 친숙한 말이 아닙니까? 알다시피 고종이 집권했던 그 시기 국호가 대한제국이었으니까요. 그러나 그 제국은 지금 세계 평화를 위협하고 불안을 조성하는 어느 제국들과는 전혀 뉘앙스가 다른 나라였지요. 이 소설의 주인공 가을이는 그 순탄한 제국, 평화 공존을 지향하는 제국의 딸로, 아버지의 유훈을 받들어 파란 많은 생애를 열었고, 거기에 순종했습니다. 광복이 되어 오태주의 그늘에서 행복을 찾았던 그녀는 좌익에게 그 행복을 앗기고, 모순되게 그 좌익에 부화하나 이념 차이로 좌익을 부정했습니다. ‘두 전쟁’이 작품의 배경이나 가을이는 그 와중에서 성장했고 자신을 일깨워 나갔습니다. 급기야 일본인의 씨를 키웠습니다. 그 이야기를 들려 드리겠습니다.


▣ 차례
작가의 말

향두가 / 총성 / 데이신다이
전장 I. 비르마
전장 II. 히로시마 상공
히로시마 / 귀환 / 가을이
갈등 / 사랑 / 전쟁 / 입산
슬픈 제국의 딸

자료문의

제휴사는 별도로 자료문의를 받지 않고 있습니다.

판매자 정보

나날이 책으로부터 멀어져 가는 현대인에게 책에 대한 충분한 사전 정보를 제공하여, 책에 대한 관심을 고조시키고 건전한 독서 문화의 정착에 기여하고자 합니다. 북코스모스의 북다이제스트는 주요 도서의 핵심 내용을 5% 내외로 간추린 국내 최고의 도서 정보입니다.

주의사항

저작권 본 도서요약는 (주)에이전트소프트와
㈜북코스모스간의 저작권 계약을 통하여 제공되고 있습니다.
본 저작물을 불법적으로 이용시는 법적인 제재가 가해질 수 있습니다.
환불정책

해피캠퍼스는 구매자와 판매자 모두가 만족하는 서비스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아래의 4가지 자료환불 조건을 꼭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파일오류 중복자료 저작권 없음 설명과 실제 내용 불일치
파일의 다운로드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파일형식에 맞는 프로그램으로 정상 작동하지 않는 경우 다른 자료와 70% 이상 내용이 일치하는 경우 (중복임을 확인할 수 있는 근거 필요함) 인터넷의 다른 사이트, 연구기관, 학교, 서적 등의 자료를 도용한 경우 자료의 설명과 실제 자료의 내용이 일치하지 않는 경우

마케팅/세일즈 연관자료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슬픈 제국의 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