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지관과 토지사상

저작시기 2008.05 |등록일 2008.06.09 한글파일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1,5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소개글

토지관과 토지사상에 대한 리포트입니다

목차

1. 서론
2. 토지관
3. 토지사상
4. 결론

본문내용

토지는 인간의 생존 그 자체를 보장하는 절대적인 존재로서의 가치를 갖는다. 그러므로 토지에 대한 우리 모두의 인식은 영원한 미래와 풍요로운 삶을 영위하는 목표아래 공감대를 형성하여야만 한다. 그런데 이러한 토지자원에 대한 인간의 인식은 역사적 흐름과 토지와 인간활동간의 상호의존성의 질적 변화에 따라 많은 전환을 겪어 왔다고 볼 수 있다.

원시시대의 사회에서는 토지에 대한 인식이 매우 경건하고 자연과 인간이 혼연일체가 되어 공존하는 것으로 보았다. 그리고 그들은 본원적으로 자신들과 토지가 위대한 자연의 일부로 간주하여 어느 한쪽이 지배한다는 생각을 가져본 적이 없다. 그후 농경생활을 하던 시대에 있어 토지는 생존의 가장 기본적인 터전으로서 하늘에서 내린 천혜의 자연으로 인식하여 왔다. 따라서 이 당시의 인간생활에 있어서의 토지는 생존 그 자체라고 할 만큼 그 중요성이 커졌다.

그러나 중세기 이후 농경기술의 발달로 인해 넓은 면적의 경작이 가능해지면서 점차 인간들은 토지와 자연을 지배하려 하였고, 더 나아가서는 산업발전과 도시로의 인구이동, 도시적 생활의 확대 등으로 인하여 토지의 이용패턴이 달라짐에 따라 원초적 토지의 인식은 빠르게 변화되기 시작하였다. 즉, 도시민들은 직접적으로 토지와 관련이 없는 2-3차산업에 종사케 되었고 농업생산기술의 발전에 힘입어 직접 농사를 짓지 않아도 식량문제를 걱정하지 않아도 되었다.

근세로 오면서 이제 토지는 생존의 사활이 걸린 중요한 자원이라기 보다는 한낱 소비재의 하나로 인식하게 끔 되어 버렸다. 더우기 산업혁명이후 자본주의적 상업주의의 팽배는 토지를 소모품처럼 생각하기도 하고, 한 개인의 사적이익을 위한 착취를 해도 이를 허용하는 자유방임적 사고에 이르렀다. 다시 말하면 토지를 상품적 재화로 인정을 하고, 그 소유자가 자신의 의사에 따라 완전히 자유롭게 이용하거나 처분할 수 있는 것이라는 것이 근세에 토지에 대한 인식이었다.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yes24
      다음
      토지관과 토지사상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