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론] 빅뱅 우주론에 관한 보고서

저작시기 2005.07 |등록일 2005.07.07 워드파일MS 워드 (doc) | 22페이지 | 가격 1,3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소개글

빅뱅 우주론에 관한 보고서입니다.
많은 도움이 되시리라 믿습니다.

목차

<서 론>
<대폭발이론과 팽창하는 우주의 개관>
<폭발의 증거>
<우리가 우주의 중심에 있는가?>
<우주에 끝이 있을까?>
<광속보다 큰 속도들?>
<팽창의 감속>
<우주의 곡률>
<대폭발>
<어두운 밤하늘 패러독스>
<대폭발 모형의 증거들>
<첫번째 대들보: 우주의 나이>
<두번째 대들보: 핵합성>
<세번째 대들보: 많은 유형의 기본입자들>

본문내용

<대폭발이론과 팽창하는 우주의 개관>

대폭발 모형이 어떻게 그리고 왜 공식화되었는지에 대해 조금 알게 되었으니, 이제 그것을 좀 더 상세히 살펴보도록 하자. 대폭발에 대해서-그것이 언제 어떻게 일어났는지-와 우주의 팽창에 대해서는 많은 오해들을 하기가 쉽다. 나는 그것들 중 몇 가지 오해를 제거하고자 한다. 대폭발이 어떠했을지를 상상하는 것은 물론 불가능하지는 않으나 대단히 어렵다. 올바르게 이해하는 것이 중요한 것이다.

모든곳에서 발생했던 폭발
대폭발을 조사해볼 적절한 방법은 무엇일까? 여러분은 어쩌면 그것을 유한한 공간에서 발생한 폭발로 상상할 것이다. 그러나 천문학자들은 그렇게 보지 않는다. 대폭발은 공간안에서 일어난 것이 아니었다. 오히려 그것을 통해 공간이 창조되었다. 대폭발이전에는 공간도 시간도 물질도 존재하지 않았다. 그것들은 모두 대폭발로 창조되었다. 그러면 이런 물음을 던질 것이다. 대폭발이전에는 무엇이 있었느냐고? 그 대답은 이렇다. 아무것도 없었다. 그러나 이 "무"라는 상태가 어떠한 것인지를 상상하기가 쉽지 않으므로 아예 상상하려고 하지 않는것이 최선일 것이다.
대폭발로부터 터져나온 물질은 입자들이 빽빽이 모여있는 가스 형태였다. 이 가스구름이 팽창하면서 냉각했고 몇 백만년 뒤 더 작은 가스구름들로 부서지기 시작했다. 때로 이 구름들은 중력적으로 와해되어 은하를 형성하기도 했다. 오늘날도 우리는 은하들 사이의 공간이 팽창함으로써 이들 은하들이 여전히 멀어지고 있는 것을 본다.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yes24
      다음
      [우주론] 빅뱅 우주론에 관한 보고서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