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 감상문] 위안 없는 생

등록일 2001.11.15 한글파일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다운로드
장바구니관심자료
상세신규 배너

목차

없음

본문내용

교수님께서 학기초에 소설을 읽고 감상문을 쓰는 레포트가 있다고 해서 전에 읽었던 소설 감상문을 쓰려고 했다. 그러나 2주전에 교수님이 들어보지도 못한 정영문, 신경숙 등의 80∼90년대 작가와 작품을 처음 접할 수 있었다. 한국의 대표적인 작가인 박경리나 이문열의 소설로 감상문을 쓰려고 했던 나에게는 큰 타격이었다. 용돈을 조금이나마 아껴보려고 학교 도서관에 이 잡듯이 찾아보았지만 교수님이 선정해 주신 책들은 대출 중이거나 학교 도서관에 존재하지 않았다. 도서관을 포기하고 책을 산 아이들을 공략하기로 결정하고 친구들을 물색하던 중 연택이가 정영문 소설집을 산다는 정보입수하고 연택이에게 책 읽은 후에 빌려달라고 압력을 가했다. 책을 이렇게 어렵게 구해 보기는 처음이었다. 아무튼 어렵게 구한 책을 읽는 느낌은 뭔가 색달랐다. 처음 책의 표지에 쓰여있는 '나를 두둔하는 악마에 대한 불온한 이야기'라는 책의 제목을 봤을 때 오싹했다. 괴기 소설이나 환타지 소설 제목 같았다. 표지 그림도 다른 책들과는 달랐다. 책의 차례에 있는 단편들의 제목들도 책제목만큼이나 엽기적이었다. 나는 그 단편들 중 '위안 없는 생'이라 제목의 단편이 끌렸다.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yes24
      다음
      [독서 감상문] 위안 없는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