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감상

등록일 1999.02.12 파일확장자텍스트 (txt) | 1페이지 | 무료
다운로드
상세신규 배너

목차

없음

본문내용

슴속에 묻어둘 진한 사랑을

남겨두기 위해

난 너를 사랑한건 아니야<p>

너 아닌 나.

나 아닌 너.<p>

함께가 될 수 없는 우리 사이이지만

이별은 너무 높아 뛰어 넘을 수 없음을

눈물속에 나는 느꼈어.<p>

묻어둘 사랑을 하자.

예전엔 그렇게 생각했었지.

그러나 지금은

아껴둘 사랑이 필요해.<p>
</table>

참고 자료

없음

태그

  • 구매평가(0)
  • 구매문의(0)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찾던 자료가 아닌가요?아래 자료들 중 찾던 자료가 있는지 확인해보세요

      • 한글파일 두보의 시감 2페이지
        수심에 잠기는구나. 또한 지려하는 꽃이 보이니, 몸 한다하여 어찌 술 ... 강간파랑겸천용 塞上風雲接地陰 새풍운접지음 叢菊兩開他日淚 총국양개타일루
      • 한글파일 정호승-봄길 시감 레포트 2페이지
        시 문학, 1997년 제10회 동서 문학, 2000년 제12회 정지용 ... 문학을 받았다. 정호승 시인의 주요 작품은 “슬픔이 기쁨에게
      • 한글파일 알프레드 데니슨, 로버트 브라우닝 시감 2페이지
        누군가와 이별할 때 - 알프레드 테니슨, 「모래톱 건너」 가까운 이와의 죽음으로 인한 이별을 상상해 본 적이 있는가... 언젠가 친구의 무보님이 돌아가셨다는 이야기를 전해 듣고 부모와의 이별을 간접적으로 나마 경험해 본적이 있다. 죽음이란 과연 무엇인지, 또 가는 사람..
      • 한글파일 [대학교 시감상문]시감상평 나희덕 - 못위의잠 2페이지
        못 위의 잠 저 지붕 아래 제비집 너무도 작아 갓 태어난 새끼들만으로 가득 차고 어미는 둥지를 날개로 덮은 채 간신히 잠 들었습니다 바로 그 옆에 누가 박아 놓았을까요? 못 하나 그 못이 아니였다면 아비는 어디서 밤을 지냈을까요 못 위에 앉아 밤새 꾸벅거리는 제비를 눈..
      • 한글파일 빅토리아시대 시감(엘리자베스 배닛 브라우닝,크리스티나 로제티) 2페이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마음, 사랑 - 엘리자베스 배닛 브라우닝, 「어떻게 당신을 사랑하느냐고요?」 아무런 조건 없이 사랑할 수 있는 사람이 과연 요즘 같은 시대에 몇이나 될까. 하루에도 수 없이 남녀 사이에 의한 배신과 배반으로 사건, 사고가 생기는 무서운 세상에 살..
      • 한글파일 랄프 왈도 에머슨, 헨리 워즈워스 롱펠로 시감 2페이지
        누군가에게 주는 사랑이기를 - 랄프 왈도 에머슨, 「사랑에게 다 주어라」 우리는 흔히들 진정한 사랑을 받기위한 사랑이 아닌 주는 사랑임을 말하곤 한다. 아낌없이 주는 나무처럼 다음 날 또 찾아와 나에게 손을 내밀어도 선뜻 내가 가진 전부를 내어 줄 수 있는 마음. 상대..
      • 한글파일 에드거 앨런 포, 에밀리 디킨슨, 월트 휘트먼 시감 2페이지
        현실과 꿈의 경계에서 - 에드거 앨런 포, 「꿈속의 꿈」 어느 순간 시간이 훌쩍 지나가버렸을 때 우리는 마치 하루 밤의 꿈같다고들 말한다. 많은 영화나 책에서도 꿈과 현실의 경계가 모호해서 벌어지는 일들을 사건으로 독자나 관람객에게 손을 뻗고, 우리의 일상생활에서도 간..
      더보기
      상세하단 배너
      우수 콘텐츠 서비스 품질인증 획득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yes24
      다음
      시감상
      페이지
      만족도 조사

      페이지 사용에 불편하신 점이 있으십니까?

      의견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