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과 페미니즘

등록일 2003.11.18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600원

소개글

^^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나에게 페미니즘이란 웃고 넘어갈 수 있는 일을 걸고넘어지는 하나의 편협한 시각이라는 이미지가 강했다. 페미니스트들은 남성들에게 지배되는 세상에서 살고 있다는 피해의식에 사로잡혀 있어 보였고 남성은 타파해야 할 존재라는 이분법적인 사상을 가지고 있는 듯 했다. 이것은 아마도 학교 곳곳에 붙어있는 페미니스트들의 대자보가 이런 이미지를 형성하는데 한 몫 했던 것 같다. 나의 개인적인 경험으로 예를 하나 들겠다. 조소과 총엠티 시기에 중앙도서관에 이에 대한 대자보가 붙었었는데 ‘미스조소선발대회’라는 여성의 이미지를 왜곡하는 선정적 놀이는 없어져야 한다는 것이었다. 하지만 그 대자보를 붙인 조소과 학생은 총엠티를 직접 가서 참여한 적이 없었으며 무엇보다도 당사자들은 조소과간의 단합의 차원에서 즐거움을 줄 수 있다고 생각한 행사가 한 사람의 한정된 시각에서 걸러져 전교생들에게 보여졌다는 사실은 나를 화나게 했다. 물론 이것도 내 입장에서의 또 다른 편협한 시각일 수도 있다. 그래서 페미니즘에 대해서 정확히 알 필요성을 계속 느끼고 있었다.

참고 자료

피타고라스의 바지
페미니즘과 기술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