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감상] 엘리제를 위하여

등록일 2003.11.16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이 레포트는 교수님께서 내주신 작품감상을 저의 주관적인 입장에서 저의 의견은 적었으니 많이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목차

베토벤 작품 감상

본문내용

베토벤이 39세 되던 1810년에 작곡한 곡이지만 그가 죽은 다음 발견된 피아노 소품곡이다. 여기서 '엘리제'는 당시 베토벤의 주치의의 조카딸이었던 테레제 말파티라는 여인으로 추측되는데 그의 자필 악보에 '테레제를 위하여 4월 27일 L.v, 베토벤의 회상' 이라고 씌어 있다. 작은 론도 형식의 다소 애수를 띈 귀엽고 사랑스런 작품으로 널리 알려진 소품이다.
이 곡이 작곡된 연대는 밝혀지지 않고 작곡자인 베토벤(Ludwig van Beethoven, 1770∼1827)이 죽은 다음 어떤 부인의 장서 속에서 <베토벤에 의해 작곡, 엘리제의 추억을 위하여>라는 자필로 쓴 題名(제명)의 악보가 발견됨으로써 햇빛을 보게 된 것이다.
감상적이고 정서에 넘치는 小品(소품)으로서 피아노를 치는 사람들의 거의 전부가 연습곡으로서 먼저 연주하리만큼 애호되는 곡이다. 이 곡은 <정열의 꽃>이라는 이름의 가사를 붙여서 유행가로도 불리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