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기사 평론

등록일 2003.11.15 MS 워드 (doc) | 4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1. Mosque signals Muslims' return to Spain
2. 스페인 그라나다, 500여년 만에 첫 모스크 개원
3. 평론

본문내용

스페인은 문화적인 면에서나 인종적인 면에서 유럽의 타국가들에 비해 동양적•아프리카적인 색채를 강하게 띠고 있다고 한다. 그것은 위의 기사에도 나와 있다시피 800여 년에 걸친 이슬람 지배의 영향 때문일 것이다. 약 500년간 사라지다시피 했던 이슬람 문화가 이 모스크의 개원으로 다시 꽃피워지길 고대하고 있다. 물론 예전처럼 번성하는 이슬람 문화 아래에 놓이기에는 이미 국민의 99%가 독실한 가톨릭 신자들이 되어버렸고 무슬림은 전체 인구의 1%도 채 안되지만 이 사원의 개원이 단순한 개원 이상의 의미를 지니고 있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이미 22년 전에 이 사원을 지을 땅을 사들였지만, 국가에서 계속 설립 허가를 내주지 않았고, 종교적인 목적으로 사용해도 좋다고 허가를 받은 후에도 건물의 설계 등에 대한 국내 반대 여론도 만만치 않았다. 하지만 리비아, 아랍 에미레이트 연방, 모로코 등의 전폭적인 재정 지원으로 올해 7월 마침내 사원이 문을 열게 된 것이다. 이런 이슬람 국가들이 스페인의 이 사원에 이런 지원을 아끼지 않은 것은 이 사원이 스페인들과 여타 여러 토착 유럽인들이 가지고 있는 ‘이슬람 문화는 외국에서 유럽으로 건너 들어온 것’이라는 부당한 인식을 벗어버리게 만드는 하나의 상징물로 생각을 하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