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학과 예술문화] 아름다운 도시를 만들기 위한 창조적인 방안을 생각해 보자.

등록일 2003.11.15 한글 (hwp) | 2페이지 | 무료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인간에 의한, 인간을 위한 도시
도시의 정의와 역사를 살펴보면서 우리는 인간이 도시의 주체라는 사실을 더욱더 확실하게 알 수 있다. 도시는 인간 생활의 변화와 함께 변화, 발전했으며 사람들이 더욱더 윤택한 생활을 하는데 도움을 주었다. 도시는 사람들이 살아가는 생활의 터전이기 때문이다. 만약 도시에서 인간이 사라진다면 그 도시는 죽은 도시이다. 아무리 많은 시설과 좋은 환경을 가지고 있는 도시라도 그곳에 사람이 살지 않으면 우리는 그곳을 도시라고 부르지 않는다. 도로, 관공서, 집, 등 이 모든 것은 인간을 위한 것이라는 말이다. 그러므로 도시의 주체는 인간이다. '싱가폴'이란 나라로 예를 들자면, 교통, 숙박, 치안 등 편리함의극치라고 불리는 이곳은 이미 180년 전부터 치밀한 계획 아래 건설되었고 도시가 사람에게 줄 수 있는 모든 것을 갖추고 있다. 편리한 교통과 숙박시설, 완벽한 치안, 풍부하다 못해 넘치는 쇼핑가-이방인이라도 도시적 상식만 있으면 활개칠 수 있다고 한다 그러면서 또한 탈도시적이다. 또한 싱가포르는 푸르다고 한다. 「나라 전체가 정원」이라고 말 할 정도로 녹지가 곳곳에 발달해 있고 거리는 온통 숲길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