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기행문] 가치있는 삶에 대한 자가 질문

등록일 2003.11.12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 빨리 안오고 뭐해? 계속 서있을거야?”
왁자지껄한 관람객 무리를 앞서 보내고, 친구는 나를 재촉했다. 그러나 나는 순간 다리가 후들거렸다. T자형 옥사의 정중앙에 서있는 내게 제1․제3․제5옥사가 한 눈에 들어왔다. 완연한 봄날씨의 포근함은 온데간데 사라지고 차디찬 옥사의 기운이 뼛속을 파고드는 것이었다. 무채색의 벽돌과 철창, 그리고 어두컴컴함은 그곳에 그저 관람을 온 나에게조차 참을수 없는 부담감과 암울함을 전염시킬 것만 같았다. 그곳은 단순히 일제시대 서대문형무소를 재현한 곳이 아닌, 실재 옥사였다는 사실이 나를 더 참담하게 만들었다. 바로 직전에 거쳐온 각종 고문재현의 현장에서 들은 비명소리와 고통이 오히려 침묵의 현장에서 더욱 생생하게 전해지는 이유는 무엇인지... 안내원은 끊임없이 무언가를 설명해주었지만 사실 귀에 들어오지 않았다. 인간으로서 최소한의 존엄조차도 포기하기를 기꺼이 감당했던 그들이 진정으로 갈구했던 것은 무엇이었는지 다시 생각하게 하는 곳이다.

황급히 발걸음을 옮긴 곳은 사형장이었다. 침울했던 옥사건물을 빠져나와 잠시나마 연두빛 풀내음을 만끽했다. 물론 옥사를 쳐다보면 그 절절한 대비가 서글퍼질 정도지만 말이다. 목조건물에 5m나 되는 철조망의 벽으로 둘러쳐진 기괴한 건물이 자리하고 있었다. 사형장 앞에는 마치 그 건물의 쓰임새를 암시하듯 미루나무 한 그루가 심겨져 있다. 조국독립투사가 생을 마감하기 전에 그 한많은 삶을 반추하며 기대어 흘린 눈물로 자란 미루나무인 것이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서대문형무소를다녀와서 5 페이지
    지하철을 타고 독립문역에 내려 5번 출구를 찾았다. 가는 길에서부터 한 벽면에는 태극기가 여러 개 걸려있고, 자세히는 알아 볼 수 없었지만 독립을 열망하는 듯한 글들이 빼곡하게 적혀있었다. 출구에서 나오자마자 사진에서 보았던 ..
  • [한국 근현대사의 이해]서대문형무소 역사관을 다녀와서... 2 페이지
    10월 21일, 하나있던 수업이 휴강이 되어서 수업이 없는 김에, 일찌감치 서대문형무소역사관에 다녀오기로 결정했다. 마침 날씨도 매우 맑았다. 솔직히 그동안 서대문형무소에 관해서 별로 아는 게 없었던 게 사실이었다. 그래서 그..
  • 서대문형무소 답사 보고서 4 페이지
    I. 서대문형무소역사관의 첫인상 2013년 11월 19일 아침은 부쩍이나 추워진 날씨가 겨울임을 충분히 짐작케 할만큼 콧물이 나오고 손이 시려웠다. 국내 항일 유적지를 답사하기 위해 관련 서적을 참고하였는데 생각보다 서울..
  • 서대문형무소 조사 및 답사레포트 4 페이지
    2.답사기행문 일제의 식민통치는 우리 근현대사의 가장 큰 아픔 중 하나이고, 서대문형무소는 바로 우리를 억압하고 강제로 통치하던 대표적인 곳이다. 형무소라 하면 죄인을 가두는 곳이라는 생각이 떠오르는 게 당연할 것이다...
  • 서대문형무소 역사관 탐방기 21 페이지
    QUIZ ○ 일제 강점기- 민족지도자와 독립운동가 ○ 4·19혁명 - 정치인, 운동권 학생들 ○ 설립 후 약 35만 명을 수감, 숱한 민족의 수난사를 잉태한 이 곳은 어디일까요? 서대문 형무소의 어제와..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