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된 정원

등록일 2003.11.11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오래된 정원』을 읽기 전까지 나는 황석영이란 작가에 대해 아는 바가 전혀 없었다. 학교에서 접했던 『삼포 가는 길』의 저자가 그라는 것만이 내가 알고 있는 전부였다. 추천을 받아 읽게 된 이 책은 황석영이라는 이름을 내 기억 속에 입력시키기에 충분했다. 소설만큼이나 파란만장했던 그의 삶. 난 내가 좋아하는 작가들에 대해서는 스타를 따라 다니는 스토커처럼(??) 많은 것을 알고 싶어하는 경향이 있다. 그리고 그의 삶과 작품을 비교하고 생각하는 것을 즐기는 이상한 취미가 있다. 모든 작가가 그런 것은 아니지만 작가들의 삶은 대체적으로 그 작가의 소설의 등장인물과 비슷한 점이 있다. 그래서 작가를 거짓말을 제일 잘하면서 거짓말을 제일 못하는 사람이라 하기도 하지 않는가. 황석영이라는 작가를 많이 좋아하는 것은 아니지만 레포트를 하기 위해 그에 관해 찾아보면서 알게된 그는 내 관심을 끌기에 충분했다. 맨 위에 있는 시는 책 바로 앞부분에 있는 시이다. 처음에는 무슨 내용인지 전혀 이해도 되지 않았으나 책을 다 읽고 난 후에야 이해가 되기 시작했다. 그리고 그 의미가 가슴에 와 닿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