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과 정치] 17세기 네덜란드 정치와 예술

등록일 2003.11.08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1,200원

목차

1.들어가며
2.17세기 네덜란드
3.마치며

본문내용

1. 들어가며
10월 24일 오전 10시 나는 덕수궁 앞에서 렘브란트를 볼 생각으로 교수님과 같이 수업을 듣는 많은 사람들을 기다렸다. 처음 가보는 덕수궁이어서 조금 흥분도 되었지만 미술을 관람한다는 것이 나와는 영 거리가 좀 먼듯해 보였다. 사실 그때까지도 정치외 예술의 관계에 대해서 그렇게 깊게 생각하지 않았다. 하지만 그래도 대학생이라서 쉬운 미술가 이름 예를 들어 피카소, 고흐, 고갱같은 전세계적 스타 말고도 딱 한명 아는 사람이 있었다. 그 이름은 바로 램브란트, 빛의 마술사라고 알고 있었다. 하지만 네덜란드 사람인지는 그날 미술관 앞에서 알게 되었다.

‘렘브란트와 17세기 네덜란드 회화전’ 전시는 관람객이 지도를 따라 마치 작품 순례여행을 하듯이 각 도시의 특색있는 회화를 접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었다.
네덜란드회화 발전의 토대가 되었던 ‘하를렘Haarlem-자유의 도시’, 독창적인 화풍의 ‘델프트Delft-일상의 순간을 영원으로’, 정밀화풍이 발전했던 ‘레이든Leiden-작은 것이 아름답다’, 보수적인 경향의 ‘헤이그The Hague-궁정문화’, 미술의 중심지로 부상했던 ‘암스테르담Amsterdam-국제도시, 렘브란트의 도시’, 루벤스를 배출했던 ‘앤트워프Antwerp(플랑드르 지방)-바로크 미술의 꽃’이 그것이다.
위의 도시들은 각기 경제, 문화적인 기반의 차이와 그 지역 대표작가에 의한 영향을 강하게 드러내고 있다. 또한 스승과 제자라는 밀착된 관계를 통해 그 특성이 계승, 발전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정치학 입문] 한국정치와 한국영화 다른 길로 걸어가기 11페이지
    21세기를 시작하여 한국 영화의 르네상스 시대가 열렸다. 그동안 할리우드 영화의 전유물이었던 극장가는 수많은 한국영화들로 바뀌고 있다. 이제는 스크린 속에서 서양의 배우들을 보고 꿈을 꾸며 감동을 받는 것이 아닌 한국 배우들을..
  • 김정일의 영도예술 (예술정치) 10페이지
    김정일은 ‘피바다’, ‘어느자위단원의 운명’, ‘꽃파는 처녀’와 같은 작품들을 제작함으로써 김일성에게는 자신이 얼마나 아버지에 대한 충성심을 가지고 있는지 보여주며, 항일빨치산 1세대들에게는 옛 추억을 떠올릴수 있도록 감정을 ..
  • 대중예술의 이해 - 정치적영화와 정치에 이용된 영화 8페이지
    서론 수업 중에 벤야민에 대해 배우면서 우리는 정치의 예술화와 예술의 정치화에 대해 배웠다. 예술의 정치화란 예술을 정치적인 도구로 이용하여 대중을 선동하는 것을 말하는 것으로, 예를 들면 2차세계대전 당시 히틀러의 우..
  • 정치적 영화와 정치에 이용된 영화 - `더 리더` 를 이용한 프로파간다 성향 분석 8페이지
    수업 중에 <책 읽어주는 남자>와 <더 리더>를 배우면서, 2차세계대전 당시의 나치즘에 대해서 배웠다. 더 리더는 마이클(미하엘)을 통해 한나의 일대기를 보여주기 때문에, 나는 여기서 나치전범인 한나를 비인간적인 여성으로 보기..
  • [루소]루소 - 달랑베르에게 보내는 연극에 관한 편지 1페이지
    달랑베르에게 보내는 연극에 관한 편지 루소는 그 자신에게 인간의 가장 본능적인 문제를 표현하려고 했다. “달랑베르에게 보내는 연극에 관한 편지”는 이것을 보여주는 좋은 얘다. 루소의 또 하나의 vanity, spitefu..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예술과 정치] 17세기 네덜란드 정치와 예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