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사회와 스포츠] 올림픽 경기의 정치 도구화

등록일 2003.11.07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ㅎㅎ

많이들 사용하세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1896년 쿠베르탱이 올림픽 대회를 부활시킨 이래로 정치가 개입하지 않은 시대, 또는 정치가 올림픽의 이념과 이상을 파괴하지 않는 시대는 거의 없었다. 정치가 국가의 범세계적인 세력 증대를 목적으로 스포츠를 이용하기 때문에 국가나 정부는 선수들에게 막대한 행정적, 재정적 지원을 제공함으로써 정치적 목적을 달성하려고 기도하였다. 현대 올림픽 경기에 있어서 정치는 스포츠의 일부분이 됨으로써 올림픽 경기에서 정치성을 배제하기란 거의 불가능한 사실이 되어버렸다.
올림픽 경기에서 발생한 대부분의 정치적 사건들은 스포츠와 무관한 국내외 정치적 상황에 대한 영향력을 조성하기 위하여 스포츠를 수단으로 이용한 데에 기인하고 있다. 올림픽 경기의 정치적, 이데올로기적 이용 및 정치화 현상은 올림픽의 역사와 함께 심화되었다. 강대국은 자국에 유리하도록 올림픽 경기를 유도하려는 반면, 약소국은 자국의 정치적 목적의 부합성 여부에 따라 올림픽 경기 참가여부를 결정짓는 등 올림픽과 정치는 상호 불가분의 관계를 형성하게 된다.
올림픽 대회에 관한 실례를 보면 올림픽 헌장 제 1장 10조에 "IOC는 스포츠 또는 선수에 의한 어떠한 정치적 혹은 상업적 악용도 반대한다."라고 명시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동안 여러 차례 올림픽을 정치적으로 이용한 사례가 있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