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학개론] 법원방청기

등록일 2003.11.02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그 날 오후에는 수많은 사건들이 있었다. 한 판사가 내리는 사건만도 작은 분량이 아닌 것 같았다. 그리고 사건마다 딸리는 한 뼘 두께의 자료들, 이렇게 많은 사건들의 내용을 일일이 파악하기 위해서는 많은 노력이 있어야 할 것이다. 너무 많은 사건으로 인해 판사에게 과중한 업무부담으로 제대로 된 사건의 검토를 기대하기 어렵고 얼마나 공평하고 피고ㆍ원고 모두가 수긍하는 판결을 내릴 수 있을지 회의도 들었다. 법원에 다녀온 것은 멀게만 느꼈던 새로운 세상과 친해질 수 있는 새로운 경험이었던 것 같다. 비록 어두운 모습을 보지않은건 아니지만 나에게 직접적인 영향은 아니라도, 그래도 내 인생에 도움이 될 수 있었던 좋은 시간 같았다. 특별한 계기가 없다면 법원을 찾는 일은 거의 없을 것인데 그러한 경험을 했다는 자체만으로도 나의 인생에 커다란 도움이 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