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현대사] 잃어버린 기억을 찾아서

등록일 2003.10.30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기억이란 무엇일까?
사람에겐 누구나 잊혀져 버린 기억이 있을 것이고 또 소중히 간직하고 싶은 기억 도 있을 것이다. 문부식의 잃어버린 기억이란 무엇일까? 책 한권을 읽고 한 인간의 기억을 짐작한다는 것은 분명 어려운 것이나 감히 그 질문을 던지며 글을 시작하려 한다.

70년대와 80년대는 흔히 격동의 시대라 불려진다. 한국 근대사를 수놓았던 민주화의 열망과 투쟁들, 현대에 이르기까지의 민주화의 반향은 그야말로 격정과 격동의 연속이었다. 나는 솔직히 이 책을 처음 접하고 나서 단순히 5․18민주항쟁을 시작으로 무참히 밟히고 죽어간, 지금은 우리들에게 잊혀진 이름 없는 자들의 추모와 그들의 정신을 기리자는 그렇고 그런 책 중의 하나로 인식했었다. 그러나 글을 읽어 나갈수록 그것은 나의 기우에 지나지 않았다는 것을 느꼈다.
이제 나는 저자의 의도와(정확한 의도인지는 모르지만) 주장하고자 하는 국가권력의 ‘폭력’과 ‘국민’의 관계에 대해 중점을 두고 글을 서술하려 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