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양중세사] 중세 유럽의 도시(The Medieval Cities)

등록일 2003.10.29 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졸업논문 준비용으로 쓴 레포트 입니다.

목차

Ⅰ. 서론

Ⅱ. 본론
ⅰ 중세 이전의 Europe의 지중해무역
ⅱ 9C경의 상업의 쇠퇴
ⅲ Cite, Bourg(city, town)
ⅳ 상업의 부활
ⅴ 상인(A merchant)
ⅵ 도시의 형성, The Bourgeoisie
ⅶ 도시의 제도
ⅷ 도시가 Europe문명에 끼친 영향

Ⅲ. 결론

본문내용

이슬람 침공이전의 메로빙왕조는 이민족이 세운 국가였음에도 다분히 지중해적 요소가 남아있었지만, 이슬람세력의 팽창과 동시대에 형성된 카롤링왕조는 더 이상 그러하지 못하였다. 경제사적인 모습에서 해양국가였던 메로빙시대는 지중해를 중심으로 상업과 교역이 중심인 사회였지만, 샤를마뉴(Charlemagne)의 카롤링왕조대는 외부와의 교역은 있을 수 없는 폐쇠적인 내륙국가였다. 카롤링왕조대는 일부 파피루스, 향료의 수입등이 있었지만 점차 중단되거나 미비한 것들이었다. 또한 이슬람 세력을 확장해 지중해의 완전장악에 들어갔으며 이와함께 북해지역에서는 노르만인들의 침공과 약탈로 인해 유럽사회는 완전 고립되는 양상을 보였다. 이같은 상황에서의 9C의 모습에서 상업은 존재할 수가 없었으며, 화폐에 있어서도 금화가 점차 사라지고 은화가 유통되었다. 이시기에 상업의 흔적이라고는 포도주, 소금 등의 필수품의 운송, 불법적인 노예무역과 유태인의 중개를 통한 소규모의 거래는 있었다. 하지만 이같은 것들은 정규적․정상적인 상업활동, 항상적․조직적인 교류, 전문적인 상인계층이 수행하는 교역행위등의 교환경제의 본질들이 사라졌다. 다시말해 이슬람의 침입으로 상업이 사라졌다고 단언할 수 있다.
이당시의 샤를마뉴의 카롤링왕조는 교회와의 제휴를 통해서 정치․군사․문화․법률․제도 등에 있어서는 분명히 발전하였지만 상업의 쇠퇴로 인한 재정의 위축은 앞의 정치구조를 존속시킬 수 없었다. 이시기의 유럽사회는 사회의 경제기반이 토지에 의해 이뤄졌으며 토지재산을 바탕으로한 농업이 중심을 이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