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 경제]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

등록일 2003.10.29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 를 맑스의 관점과 비교하며 살펴 본 독후감으로 의미 있을 것입니다
물론 좋은 점수를 받았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 는 위기를 기회로 바라볼 수 있는 전환적 사고의 필요성을 쥐와 꼬마인간들의 우화로 담아낸 책이다. 최근 급변하는 경제 환경 속에서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사람이 높게 평가받는 세태를 상징적으로 반영하고 있어 최근 몇 년간 베스트 셀러 목록에 빠지지 않는 경영 필독서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 책의 서사 구조는 매우 단순하다. 치즈 창고에서 풍족한 생활을 누리던 꼬마인간 헴과 허, 그리고 생쥐인 스니프와 스커리는 결국 바닥을 드러낸 치즈 창고에서 서로 다른 선택을 하게 된다. 변화를 깨닫고 새로운 치즈를 찾아 나선 스니프와 스커리는 힘든 모험 끝에 새로운 치즈 창고를 찾아내어 다시금 풍족한 생활을 누리게 되고, 뒤늦게 쥐들을 따라나선 허 역시 새로운 치즈를 맛보게 되지만, 새로운 모험을 거부하고 과거의 향수에 집착한 헴은 굶주림으로 쇠약해져만 간다는 내용이다.
서사 구조만큼이나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도 간단하다. 바로 변화를 기회로 인식하고 능동적으로 대처해야 하며, 그런 사람만이 풍요로운 삶을 누릴 자격이 있다라는 것이다. 이 메시지는 요즘처럼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현대인들에게 무척이나 현실적인 교훈으로 느껴질 수 있다. 하지만 그 교훈 뒤에 가려져 있는 우리의 현실은 쥐들과 꼬마인간들이 살고 있는 미로 속처럼 간단하지 않다.

참고 자료

<참고 문헌>
Karl Marx and Friedrich Engels, Manifestder Kommunistischen Partei, 1848
(남상일 역, 공산당선언, 서울: 백산서당, 1989).
Martin Feldstein, Todd G. Buchholz. New Ideas from Dead Economists :
An Introduction to Modern Economic Thought, New York: A PLUME BOOK. 1994
(이승환 역, 죽은 경제학자의 살아있는 아이디어, 서울: 김영사, 1999).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