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인의 광화사를 읽고

등록일 2003.10.26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A+ 맞았습니다,,,직접적은 듯한느낌이 들죠ㅡ,ㅡ,조금씩 고쳐서 쓰세요,,,

목차

줄거리,
감상문

본문내용

줄거리:
인왕산에 산보를 나온 “여”가 공상에 잠겨 이야기를 지어낸다.
화가 “솔거”는 흉한 얼굴로 인해 2번씩이나 결혼에 실패를 하고 사람을 대하는게 싫어져서 백악의 숲속으로 들어가서 살게 되었다.
30여년 간을 평범한 그림제작에 몸담은 그는 자신에게 좀더 색다른 그림인 미인도를 그리기 위해 자신의 어머니를 상상하였으나. 몸통만 완성 하였을뿐 얼굴은 도저히 그릴수가 없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작가 김동인과 그의 작품 광화사에 대하여 5페이지
    작가 김동인의 생애 본관 전주. 호 금동(琴童)·금동인(琴童人)·춘사(春士). 창씨명(創氏名)은 곤토 후미히토[金東文仁] 김동인은 1900년에 평안남도 평양 부호의 아들로 태어나, 일본 도쿄[東京] 메이지학원[明治學院] 중..
  • 김동인의 예술 지상주의 8페이지
    김동인은 다양한 경향의 작품과 평론 수필을 남긴 한국근대소설의 개척자이자 선구자이다. 그의 문학세계는 자연주의, 탐미주의, 유미주의 및 예술지상주의 등으로 불린다. 그는 일본문학의 영향으로 자연주의를 추구하였으며 이는 개인을 ..
  • 김동인의 배따라기 작품 분석과 유미주의 6페이지
    1. 김동인의 생애 호는 금동, 필명은 춘사로 1900년 10월 2일 평안남도 평양에서 출생하였고 일본 메이지 학원 중학부와 가와바타 미술학교에서 수학했다. 1919년 주요한, 전영택, 최승만, 김환과 함께 최초 문..
  • 김동인 광화사 낱말정리 줄거리 3페이지
    화공의 이름은 솔거였다. 솔거는 대낮에는 뽕밭 속에 숨어 있다. 그는 “세상에 보기 드문 추악한 얼굴의 주인이었다.”(304쪽) 아닌 게 아니라 솔거는 철이 든 아래 아직껏 백주에 사람 틈에 나다닌 일이 없었다. 그는 열여섯 ..
  • 광화사 비평 2페이지
    [줄거리] 한 화공이 있었다. 이름은 솔거. 경복궁 밖 뽕밭에 중로의 사나이가 오뇌의 얼굴을 하고 숨어 있다. 날이 어둡기를 기다려 오막살이로 돌아간다. 그는 매우 흉한 얼굴의 주인으로 백주에는 부끄러워 다니지를 않는다. 솔..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김동인의 광화사를 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