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궁궐에 대한 조사

등록일 2003.10.19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서울의 궁궐
-경복궁
-창경궁
-덕수궁(경운궁)
-경희궁
-창덕궁

본문내용

서울의 궁궐
조선왕조 5백년 동안의 수도였던 서울, 서울에 있는 많은 궁궐들은 역사의 애환을 담고 있다. 현재는 이 궁궐들이 문화재이자, 관광 명소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여기에서는 경복궁, 창경궁, 덕수궁, 경희궁, 창덕궁의 순으로 서울에 있는 궁궐들에 대해서 알아보겠다.

경복궁
경복궁(景福宮) 은 조선을 건국한 태조 임금이 1395년 세운 조선의 정궁이다. 1592년에 임진왜란으로 대부분 건물이 불에 타 없어졌는데 터가 좋지 않다는 이유로 창덕궁과 창경궁이 먼저 복구되어서 270여년간 빈터로 남아졌다. 그러나 고종때 대원군이 원래 규모보다 더 큰 7225칸으로 세우고 창덕궁에서 거처를 옮기자 다시 정궁이 되었다. 1910년 일제에 의해 국권을 강제로 빼앗기게 되자 경희루와 근정전 등 10여 동만 남고 200여 동의 전각들이 모두 다 파괴되고 4000여 칸을 헐어버렸다. 그리고 근정전 앞에 일본인이 조선 총독부 청사를 지어 완전히 훼손당하고 말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