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원사 영산재 보존의 의의

등록일 2003.10.18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깨달음을 얻으신 부처님 설법 당시의 재현, 영산재(靈山齋)
2. 영산재의 구성
3. 영산재의 진행절차와 그 의의
4. 영산재의 불구
5. 영산재의 도량(道場)과 장엄(莊嚴)
6. 영산재 보존의 의의

본문내용

들어가며..

매년 음력 5월 5일이면 서울시 서대문구 봉원동에 위치한 봉원사에서는 불교의 대표적인 영혼천도 의례이자 중요무형문화재 제50호로 지정된 영산재가 재현된다. 영산작법(靈山作法)이라고도 하는 영산재는 지금으로부터 불기(佛紀) 약 2600년 전 인도 영취산(靈鷲山)에서 석가모니 부처님께서 여러 중생(衆生)이 모인 가운데 법화경(法華經)을 설(說)하실 때의 그 모습을 재현화한 불교의식으로, 사람이 죽은 지 49일 만에 영혼을 천도하는 의식을 말한다.
불교에서 행하는 불교의식은 이 밖에도 상주권공재, 시왕각배재 등이 있으나 이 중 영산재는 가장 규모가 큰 의례로 그 절차를 모두 행하는데 3일 밤․낮을 소요할 정도로 대규모의 재이다. 또한 영산재는 의식의 절차가 각종 전통문화의 요소를 내포한 음악적, 무용적 요소와 더불어 연극적 요소의 효과를 나타나게 하고 있다는데 그 예술적, 문화적 의의를 갖는다 할 수 있다. 여기서 음악적, 무용적 요소란 의식 진행 중에 범음(梵音)과 화청(和唱)등이 음악적 효과를 내고 다른 한편으로는 이러한 불교 음악에 맞추어 바라춤, 나비춤, 법고춤을 추는 것을 말하며 여기에는 삼현육각(三鉉六角), 호적, 취타 등의 각종 악기가 동원되어 같이 연주하게 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