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사상] 주역과 사상의학

등록일 2003.10.17 MS 워드 (doc) | 9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사상의학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과 특성을 적어놓은 리포트 입니다.

목차

태양인의 특성
[일반사항][외모][심성][질병][음식][반지 끼는 법]
태음인의 특성
[일반사항][외모][심성][질병][음식][기질과 적합한 직업][반지 끼는 법]
소양인의 특성
[일반사항][외모][심성][질병][음식][기질과 적합한 직업][반지 끼는 법]
소음인의 특성
[일반사항][외모][심성][질병][음식][기질과 적합한 직업][반지 끼는 법]

본문내용

삼라만상 자연 현상을 압축하여 64괘로 표현한 주역의 가장 기본적인 구성요소는 음효와 양효다.
일직선으로 그어서 양의 개념을 표현한 것이 양효이며 끊어진 두 개의 선으로 나타난 것이 음효이다.
곧 팽창, 발산, 밝음의 총체적 상징인 양의 기운은 양효로, 수축, 수렴,어두움의 표상인 음의 기운은 음효로 나타난다.
혼돈 상태의 태극에서 분화된 음과 양을 묶어서 양의라고 표현한다.
우리 태극기의 왼쪽상단 건괘는 세 개의 양효로, 오른쪽 하단 곤괘는 세 개의 음효로 이루어져 있다.2의 제곱으로 분화되어 나가는 주역의 특성상 음과 양은 또다시 변화를 거듭한다.
양에서 음과 양이 또 다시 나타나고, 음에서 음과 양이 다시 한 번 발생한다.
이렇게 분화된 네 개의 형상을 사상이라고 한다.
양에서 다시 양으로 분화돼 나간 순양의 것을 태양이라 하고, 양에서 음으로분화되어 나간 것을 소음이라 한다.
소음이라는 명칭이 붙은 것은 상/하 양효로 이루어진 두 개의 효중 겉에서보이는 상효의 모습이, 막대기의 가운데가 뚫어진 음의 모습을 취하고 하효는양의 모습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같은 방식으로 음에서 다시 양으로 분화된 것을(상효가 양, 하효가 음)소양, 음에서 음으로 갈라져 나간 것을 순수한 태음으로 상징한다.
이렇게 분화되어 가는 모습은 태초의 조상에서 차츰 갈라져 나가는 가계도(family tree)를 상상하면 쉽게 이해된다.

참고 자료

사상의학 유학사상사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