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의 우울 감상문

등록일 2003.10.16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산문시는 일반인들에게 시로서는 상당히 낯설은 장르이다. 시라면 함축과 축약을 써가며 고르고 고른 시어들을 리듬을 맞춰가며 배열한 것으로 알고 있는 일반인들에게, 보통의 산문과 다를 바 없어 보이는 산문시란 당혹스러운 존재가 아닐 수 없다. 운율을 찾아보려고 해도 곤란하고, 연 구분이나 행 구분도 없는데 이것도 시란 말인가 고민하다가 결국 지레 겁을 먹고 산문시 자체를 멀리하게 되는 것이다. 프랑스의 저명한 시인 샤를르 보들레르의 산문시집 <파리의 우울>을 처음 대했을 때 내가 느낀 감정도 그와 그리 다르지 않았다. 난해하기로 유명한 프랑스문학, 그중에서도 시를 번역한 것인 데다가 산문시이기까지 하다니! 그러나 <파리의 우울>에 담겨있는 시들을 읽어나가면서 나는 내가 가지고 있던 생각들이 전혀 필요 없는 것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