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학의 이해] 죽음이란?

등록일 2003.10.12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죽음이란?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나는 하루하루를 살아가고 있다. 아니 죽어가고 있다. '과연 나에게 있어서 죽음이란 무엇인가?' 나는 초등학교 6학년, 그러니까 사춘기로 접어들기 바로 전 죽음에 대해 생각했던 기억이 난다. 같은 고민을 하던 친구와 이야기를 나눴다."죽으면 답답할 것 같지 않아?" "어, 나도 그 생각 자주 해봤어. 정말 답답해 미쳐버릴 거야!" 아주 표면적이면서도 의미심장한 대화를 나눴던 그 때. 그리고 지금. 죽음에 관한 생각에의 변화는 크지 않다. 죽으면 답답할 것 같다는 생각 역시 변함없다. 다만 어쭙잖게 주워들은 한 철학자의 죽음에 대한 생각 중에서 죽으면 나 스스로 존재를 느끼지 못하기 때문에 죽었다는 사실조차 느끼지 못할 것이라는 말. 즉, 나에게 그 상황을 대입시켜 볼 때 그 '답답함'조차 느끼지 못하는 것이 바로 죽음이라는 이야기다. 지금 내 나이 스무 살. 아직 죽음을 이야기하기엔 마냥 멀어만 보이는 나이이다. 대한민국 남자의 평균 수명을 짐작해 보건대, 내가 평균은 살 것이라는 가정을 하고, 나에겐 아직 살아온 날들보다 살아가야 할 날들이 많기 때문에-그것도 아주 많이-죽음을 생각하기엔 너무 어리고 또한 체감하기 어려운 문제인 것이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