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석유의 시대에서 물의 시대로

등록일 2003.10.10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400원

목차

Ⅰ.서 론
Ⅱ. 본 론
Ⅲ. 결 론

본문내용

Ⅰ.서 론
땅속에서 끌어올린 물이 포도주와 석유보다 비싼 갓에 팔리는 이 시대에 대해 우리는 고민하지 않을 수 없다. 지구상에 민물이 말라가고 있다는 사실이 너무나 분명해졌지만 우리는 에비앙과 페리에르의 미네랄을 맹신하며 자연의 본질이 훼손되고 있는 것을 간과하고 있다. 한국 사회는 아직 수계(水系 )의 소유를 우리 모두의 공동 재산으로 여기고 있지만 어느새 우리도 마시는 물을 상품으로 여기는 일에 익숙해져 있다. 이제 물은 교역 가능한 상품으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물은 인간의 삶을 위한 기본적인 필요일까!아니면 우리의 절대적인 기본권 일까?” 이것은 세계 물 포럼에서 불거져 나온 문제의 테마였다. 세계의 여러나라에서 물과 관련된 분쟁이 끊임없이 일어나고 있다. 이러한 현실에서 우리의 심각한 물 낭비를 줄이고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방법에 대해 생각해 보는 것은 의미있는 작업이라 생각한다.

Ⅱ. 본 론
사실 전 세계적으로보면 바다가 약 70퍼센트를 차지하고 있어서 물은 별로 부족함이 없을 거라 생각하기 쉽다. 우리나라만 해도 아직은 수자원이 풍부하지만, 우리나라에도 산간지역엔 아직도 물공급이 쉽지 않다. 물을 아껴야하는 이유는 바로 물자 절약때문이다. 물은 더러워진 물을 다시 깨끗하게 하는데에 돈이 엄청나게 든다. 그러니 물을 많이 안쓸수록 돈이 절약되는 덧이라 할 수 있다. 필요도 하지않은 물을 그냥 흘려보냈다가 돈들이고 다시 정화한다니. 경제적 측면에서 큰 낭비인 셈이다. 한해에 몇십억원이 이렇게 그냥 흘러나갑니다. 우리나라에도 2010년부터는 물이 정말 생활에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