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상문] 나무를 심는 사람

등록일 2003.10.10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유럽의 애니메이션 입니다..
제목은 '나무를 심는 사람'이구요..
괜찮은 작품이더군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숯을 구워서 파는 마을이 있다. 이 마을은 황량하고 마을 사람들 또한 지쳐 있었고, 황량했다. 이 사람들은 서로에 대한 불신과 미움으로 살인이 빈번하게 자행되었고, 마을 전체는 사람들의 웃음소리 보다는 절규와 고함 소리만이 가득 차 있었다. ‘나’는 이 황무지를 지나 ‘에이지어드 부피에’라는 양치기를 만나게 된다. 그는 처와 자식을 잃고 산골짜기에서 홀로 양을 치며 살아가고 있었다. 그와 함께한 저녁은 말없는 침묵의 시간이었다. 그가 잠들기 전까지 하는 일은 아주 잘 여문 도토리를 골라 따로 분리해 두는 것이었다. ‘나’는 그런 양치기를 보면서 평화를 느낀다. 다음날 양치기를 따라가며 산책을 하던 ‘나’는 그가 허리를 굽혀 황무지에 상수리 나무를 심는 것을 보았다. 어제 밤 골라 놓은 100개의 좋은 상수리를 땅 속에 하나하나 심고 있었다. 그는 그동안 10000여 그루의 상수리를 심었다고 했다. 그 중에서 몇은 죽고 몇은 살아남아 자그맣게 황무지에 점점이 박혀있었다. 황무지는 그의 땅도 아니고, 누가 그에게 나무를 심으라고 강요하는 사람도 없지만 양치기는 양을 돌보는 내내 도토리 나무를 심는다. ‘나’에게 그런 양치기의 모습은 좀 이상해 보이기까지 했다. 강요하지도 않고, 보수도 없는 일을 하는 것인지….
‘나’는 그곳을 떠나 1,2차 대전에 참가하게 되고, 그 사이 찾아가 본 노인의 황무지는 상수리 나무와 다른 여러 종류 나무들이 많이 심어져 있었고, 그 노인은 더 이상 양을 키우지 않았다. 양이 자라나는 나무를 짓밟아서 양을 키우는 대신, 양봉을 하고 있었다. 계곡에는 자작 나무를 심었고, 너도 밤나무를 비롯해 여러 종류 나무를 심었다. 그곳은 1,2차 세계 대전 속에서도 지켜졌고, 그것은 ‘에이지어드 부피에’의 부단한 나무심기의 때문이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 단지 한 사람의 노력으로 황무지는 울창한 숲으로 바뀌게 되었고, 결국 사람들이 자리를 잡고 살아가게 된다. 그곳에서는 더 이상 숯을 구워 파는 것이 금지되었고, 부피에는 그 곳에서 여생을 마치게 된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나무를 심는 사람 감상문 1페이지
    영화는 ‘나’의 눈을 빌려 양치기 노인, 엘지아 부피에의 모습을 보여준다. 여행 중에 우연히 만난 그는 아무도 살지 않는 황무지에 나무를 심는 일을 하고 있었다. 노인은 그 곳이 누구의 땅인지를 알지도, 알려고도 하지 않는다...
  • 나무를 심는 사람 2페이지
    프로방스 지방의 어느 고원지대. 한 남자가 사막을 여행하다 심한 갈증을 느껴 물을 찾으러 다닌다. 그런데 곳곳에 있는 마을 모두가 나무가 없고 6월 달의 날에도 바람이 많이 불었다. 물을 마시고 싶어 계속 걷다가 어떤 양치..
  • `나무를 심은 사람`을 읽고 2페이지
    처음 책을 읽으려고 집어들었을 때, 책이 얇구나, 금방 읽겠네.. 라는 생각을 했다. 그리고 예상대로 30분만에 모든 내용을 읽었다. 하지만 한번으로는 뭔가 부족하다는 생각이 들어서 그 자리에서 한번 더 읽었다. 그러나 책을 ..
  • 장지오노와 나무를 심은남자 4페이지
    장 지오노(Jean Giono)의 ‘나무를 심은 사람’은 1953년 처음 발표된 이래 약 50년에 걸쳐 여러 나라 말로 옮겨졌다. 세계적으로 널리 읽히고 있는 단편소설 중 하나인 이 작품을 작가를 중심으로 알아보고 문학적 철학..
  • 나무를 심은사람을 읽고 2페이지
    이 도서는 내가 대학4학년때 나를 아주 아껴주시던 교수님께서 졸업선물로 주셨던 책이다. 나홀로 바쁘다는 자기합리화를 시켜가며 집에만 두었던 책을 자기계발을 위해 도서가 중요하다는 걸 인지하곤 많은 필독서가 있지만, 교수님께..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감상문] 나무를 심는 사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