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대마키아벨리

등록일 2003.10.07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4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그리스도교사상이 철학보다 우위를 차지하였던 시기인 중세에는 철학은 이성(理性)에 입각한 독자적인 학문성을 상실하고 신학을 위한 방법론이나 신학적 문제를 해명하는 수단으로 작용하였을 뿐이다. 따라서 이성을 중시하는 학자들은 중세를 사상의 암흑기로 규정했다.
그 후 ‘신에 의해 인간은 매몰되었다.’라고 말하던 중세 봉건적 이데올로기 에서 ‘모든 역사의 주체는 인간’이라는 인문주의를 제창하며 르네상스, 문예부흥이 등장하였다. 르네상스는 중세로부터의 탈피이며 계몽적인 근대의 시작점 이였다. 고대 그리스문화를 복구하자는 인본중심의 르네상스를 따라 세속하고 부패한 중세의 교회질서와 성직자의 타락을 원시 기독교의 순수 복원주의를 복귀시키자는 종교개혁이 단행 되었다. 이때 M. 루터가 주장한 종교개혁은 새로운 신앙원리에 바탕을 둔 시도였으나, 결과적으로 가톨릭교회를 분열시키고 프로테스탄트교회를 수립하는 계기가 되었다. 이 종교개혁운동은 J. 칼뱅의 등장으로 새로운 전기를 보이며 유럽 각지로 퍼져나갔다. 이 무렵 유럽의 주요 국가들은 중앙집권적 국가가 형성되는 단계여서, 그 과정에 종교개혁운동이 끼어들게 되었다. 각국의 정치사정에 따라 그 전개양상은 여러 가지 변화를 보였는데, 국왕권력의 절대화에 이바지하는 경우도 있었으며 국가의 독립운동의 사상적 근간이 되는가 하면 양심의 자유도 낳게 하여 근대화에 이바지하는 측면이 나타났다.
마키아벨리가 살던 당시 사실은 엄청난 위기와 투쟁이 상존했던 격동의 시대이기도 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