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예술, ] 19세기사진에대한사회적태도

등록일 2003.10.06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 1839년 독일신문에 나타난 사진논쟁의 교회입장
● 실증주의 철학속에서 자신의 최상의 표현을 발견한 레알리슴
● 레알리슴(실증주의 미학)
● 사진의 가치와 예술에 대한 논란
● 자연주의공격에 대한 반대견해
● 예술사진 반대론
● 예술사진 찬성론

본문내용

■ 19세기 사진에 대한 사회적 태도

다게르의 사진발명 이후 귀족과 부유한 중산계급에만 한정되었던 초상사진이 디스데리의 ‘명함판초상’의 창안으로 이보다 덜 여유있는 사람들에게까지 접근이 가능해졌다.
초상의 수적 증가와 함께 그 크기가 축소되었다. 이제는 그것이 집안의 조상을 모시는 넓은 회랑을 장식하는 것이 아니라 중산계급 아파트의 벽 위에서 제자리를 찾았다. 그러나 중산계급은 검소했으며, 점점 더 그들은 무엇보다도 그 커다란 정확성이 장점인 사진을 만족해 했다. 몇 프랑만 더 주면 능숙한 촬영기사가 매혹적이고 완전히 자연스러운 분홍색과 청색으로 사진을 채색해 주었다. 초상으로 생활하던 예술가는 나날이 그 주문이 줄어들어 갔다. 그 큰 원인은 사진이었으며 이들 예술가의 대부분이, 특히 중간수준의 재능을 지닌 예술가들이 계속 영토를 침식해 들어오는 이 사진에 대하여 깊은 적의를 품고 있었던 사실은 놀랄 일이 아니다.
이 당시 수많은 예술가들이 사진에 대해 항의의 소리를 드높이 외쳤던 것에는 흔히 그들의 문제와 관련된 동기가 있었다.

참고 자료

없음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사진, 예술, ] 19세기사진에대한사회적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