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문학] 인문학에서의 신화 해석

등록일 2003.09.26 한글 (hwp) | 14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1. 머리말

2. 신화의 개념과 해석

3. 철학적 관점에서 본 천지개벽 신화

4. 인류학적 측면에서의 신화 해석

5. 역사적 관점에서의 신화 연구

6. 맺음말

본문내용

1. 머리말
인문학에서 신화연구가 가지는 의미를 논하려면 인문학이 어떤 학문이고 신화가 무엇인가를 말하는 것부터 시작해야 된다고 본다. 인문학은 인간의 정신세계를 연구하는 학문이다. 인간의 정신세계는 언어로 표현되고 문자로 정착되어 후세로 전해졌다. 학문은 대체로 과거에 이루어진 유산을 연구대상으로 한다. 현재 이루어지고 있는 것이나 미래에 이루어질 것을 대상으로 진리를 찾을 수는 없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인문학이란 언어나 문자로 이미 이루어진 문화유산을 대상으로 인간의 정신세계를 탐구하는 학문이라는데는 누구나 동의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런데 인류가 기록을 남긴 역사시대 이후에 인문학의 대상이 되는 기록자료들은 대체로 聖賢이나 학자들이 남긴 語錄과 역사의 기록, 그리고 상상의 세계를 구축한 문학작품들이다. 그래서 인문학을 다시 문학, 사학, 철학으로 나누는 것이 관례가 되었다. 이러한 인문학 자료 중에서 두고두고 연구할만한 가치가 있고 문제가 있다고 평가된 자료들이 이른바 古典이라는 것이다. 동양에서는 고전 중에서도 불변의 가치가 있는 서적을 좀더 격을 높혀 經典이라고 하였다. 이런 점에서 중국을 중심으로 한 동양의 인문학은 전통적으로 고전을 연구하는 古典學이었고 경전을 연구하는 經學이었다. 문학작품 중에서도 서사문학은 경전과 달리 예술로서 창작의 대상이 되기는 했어도 학문의 대상으로 중시되지는 않았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