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문화,역사] 일본의중세와근세

등록일 2003.09.26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처음 사무라이가 생기 게 된 것은 11세기에 이르러 천황가가 실력을 잠시 되찾았으나, 천황과 귀족사이의 투쟁은 계속되었다. 이 투쟁에서 활약한 집단이, 당시 지방에서 힘을 발휘하고 있던 무사단이다.
귀족문화의 전성기였던 헤이안 시대를 거쳐,궁정의 중요한 직책과 토지를 독점하게 되자 토착 귀족들과 지방의 유족자들은 스스로 개간한 땅, 장원을 지키기 위해 병력을 양성하게 되었고, 이것이 무사단이 되고, 이들은 지방호족들을 중심으로 단결하게 되었다.

이렇듯 사무라이라는 존재가 생겨나게 된 것이다.
점차 강해진 사무라이는 자신의 권리를 지키기 위해 스스로 정권을 만들어 낸다. 이것이 가마쿠라 막부 정권이다. 가가마쿠라 바쿠후는 일본 역사상 최초의 무신정권으로 요리토모는 쇼군의 자리에 올랐고, 교토에 천황의 조정을 그대로 둔 채 가마쿠라를 거점으로 새로운 정부인 바쿠후를 세움으로써 이원정치를 열어간다. 허나 천황을 비롯한 조정의 귀족들은 자신의 정치적 기반을 모두 상실하게 되었고, 천황은 종교적인 상징만을 가졌다
요시모토 사후 2번째 쇼군 쪽인 호죠 가문이 이시대가 망할 때 까지 세력을 잡았다
천황은 호죠 가문에 무사세력을 이용하여 호죠 가문을 망하게 하였으나 정권을 잡은 천황의 정치는 평화로운 옛날로 회귀하려는 귀족중심의 정치였다.

막부를 멸망시킨 사무라이들에게는 혜택없이, 다시 조정만 이익을 보았기 때문에 사무라이는 이러한 행정도 불만을 가지게 되고 무가정치를 부활한다. 이것이 무로마치 막부시대이다.
손을 잡았던 무장이 천황에게 등을 돌리고 천황은 남조를 아시카가는 이름뿐인 천황을 내세워 북조를 열게 된다 이 때는 이원 정치가 아닌 일본에서 최초로 두 개의 조정이 존재했던 시기로 60여 년간의 내란을 통해 남조쪽에서 북조의 황제에게 양위하면서 통일을 하게 된다
이때 쇼군의 권위가 강화되었으며, 전란 중에 지방 무사의 세력은 더욱 커질 수밖에 없었다. 지방 무사세력을 장악하고 억제하기 위해 다이묘를 지방으로 보내야만 했는데 지방 무사세력을 장악하고 억제하기 위해 다이묘(大名)를 지방으로 보냈다. 지방의 무사세력을 장악하기 위해서는 지방의 무사들보다 다이묘의 힘이 더 강했어야만 했기에, 자연히 다이묘에게 많은 권한을 줄 수밖에 없었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